558개의 뉴스가 있습니다.
  • 지난 6일, 닌텐도가 깜짝 발표를 했습니다. 국내 게임사 넷마블이 닌텐도 스위치 게임 개발을 위해 닌텐도와 협의를 진행한다는 내용입니다. 게임은 ‘펜타스톰’을 토대로 한 ‘아레나 오브 발러’가 유력하게 점쳐지고 있습니다. 온라인과 모바일에 집중하던 넷마블이 콘솔, 그것도 국내 최초로 닌텐도 스위치 서드파티에 참여한다는 사실에 많은 사람들이 놀랐습니다
    2017.12.08 17:30
  • 올해 모바일 시장 핫 키워드는 ‘리니지’였죠? ‘리니지2 레볼루션’이 단독 1위로 치고 나가더니, 그 뒤에 출격한 ‘리니지M’이 선두를 차지하며 모바일 1, 2위를 모두 ‘리니지’가 점령했습니다. 그런데, 이대로 올해를 끝낼 수 없다며 출격한 신흥주자들의 기세가 매섭습니다
    2017.12.01 16:54
  • 말도 많고 탈도 많은 셧다운제 칼을 뽑았습니다. 지난 20일, 김병관 의원이 대표 발의한 '셧다운제 폐지법'이 바로 그것입니다. 셧다운제 폐지는 게임업계가 지속적으로 요구했던 부분인데, 드디어 스타트를 끊었네요. 하지만 이 법안이 국회 통과까지 가기 위해서는 1차로 넘어야 할 적수가 두 곳 있습니다. 국회 여성가족위원회와 여가부입니다
    2017.11.24 17:36
  • 대한민국을 평정한 '배틀그라운드'의 다음 목적지는 글로벌입니다. 정확히는 올해 말 'GOTY-Game of the Year' 평정이죠. 250만 명이라는 스팀 최고 동시접속자 기록, 최단 기간 최다 판매 기록 연속 갱신, '배틀로얄'이라는 언더그라운드 장르를 메이저로 끌어올린 업적 등을 생각하면 국내 게임으로서 첫 해외 GOTY 수상도 충분히 가능합니다
    2017.11.17 17:07
  • 국내 게임업계가 모바일 세상이 되어가나 싶던 와중, 드디어 온라인의 반격이 시작됐습니다. 불과 10일 사이에 이름만 들어도 설렐 초대형 신작이 무려 5종이나 공개된 것이죠. 액션 명가 KOG의 ‘커츠펠’을 시작으로 넥슨의 ‘피파 온라인 4’, ‘니드 포 스피드 엣지’, 엔씨소프트 ‘프로젝트 TL’, 그리고 블루홀의 ‘에어’까지. 마치 온라인게임 전성기를 보는 것 같은 라인업입니다
    2017.11.10 17:51
  • 지난 2일, 넥슨과 EA의 AAA급 합작 프로젝트 ‘피파 온라인 4’가 깜짝 발표됐습니다. 사실 전작 ‘피파 온라인 3’는 초창기엔 온라인게임 순위 1위까지 기록하며 승승장구했으나, 지금은 경쟁작들에 밀려 힘이 많이 빠졌습니다. 이 시점에서 발표된 ‘피파 온라인 4’는 다시 한 번 ‘피파 온라인’의 시대를 만들겠다는 넥슨과 EA의 강한 의지를 짐작케 합니다
    2017.11.03 17:20
  • 지난 8월, 블루홀이 카카오게임즈와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 국내 서비스 계약을 맺었다고 발표됐습니다. 이후 두 달 넘게 카카오게임즈는 ‘배틀그라운드’ 관련 각종 낭설에 시달려야 했습니다. 국내 서비스에 대한 별다른 내용이 전해지지 않았음에도, 유저들 사이에서는 각종 추측이 난무했습니다
    2017.10.27 17:11
  • 최근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총기 모에화 RPG ‘소녀전선’이 지난 주 한바탕 난리를 겪었습니다. 게임위가 ‘소녀전선’에 대해 직권재분류를 단행, 청소년이용불가 판정을 내렸기 때문입니다. 문제가 된 부분은 이른바 ‘해제코드’라고 불리는 숨겨진 요소입니다. 여기서 나오는 이미지들은 일반 일러스트보다 노출도가 훨씬 높습니다
    2017.10.20 17:17
  • 그 동안 게임업계에는 여러 번 혁명이 있었습니다. 90년대 PC 보급, 2000년대 고속 인터넷망 보급, 2010년대 스마트폰 보급 등이죠. 그때마다 게임산업은 새로운 성장 동력을 얻으며 폭발적으로 팽창했습니다. 그리고 가장 최근에 불어온 혁명이 바로 VR입니다. 그러나 VR은 예상과는 달리 폭발적인 반응을 보이지 하고 있습니다. 주변을 살펴봐도 VR은 소수 얼리 어댑터들의 전유물일 뿐, 대중화까지는 갈 길이 아직 멉니다
    2017.10.13 17:37
  • '부루마불'과 '모두의마블' 간에 진행되던 저작권 분쟁이 일단락 됐습니다. 법원은 가장 논란이 됐던 게임 규칙과 진행 방식에 대해서는 ‘전형적인 부동산 거래 보드게임 방식’이라며, ‘부루마불’ 측의 고유 창작물 주장을 받아들이지 않았습니다. 주사위로 캐릭터를 옮겨 가며 땅을 사고, 재산을 불려 승리하는 게임 방식은 ‘부루마불’ 이전에도 여럿 선보여진 바 있다는 것입니다
    2017.10.06 15:53
  •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가 잘 나간다는 소식은 두말하면 입이 아플 정도입니다. 지난 주말에는 스팀 동시 접속자 150만 명을 돌파하며 독보적인 ‘스팀 패왕’ 자리에 올랐죠. 그런데, 출시 후 승승장구하던 ‘배틀그라운드’가 최근 생각지도 못한 경쟁자를 만났습니다. 지난 26일에 출격한 에픽게임즈의 ‘포트나이트 배틀로얄’입니다
    2017.09.29 16:57
  • 지난 20일, 한국닌텐도가 닌텐도 스위치 국내 정식발매를 발표하면서 국내 게임업계가 술렁거렸습니다. 스위치 발매 소식이 처음 전해졌을 때만 해도 한국 팬들의 반응은 환영하는 분위기였습니다. 그러나 찬찬히 뜯어보니, 아쉬운 점이 하나 둘 보입니다. 특히, 스위치 최고 인기 타이틀인 ‘젤다의 전설: 야생의 숨결’ 발매가 발표되지 않은 점이 많은 공분을 샀습니다
    2017.09.22 18:01
  • 최근 주식시장에서 게임주에 쏟아지는 관심이 엄청납니다. ‘배틀그라운드’가 흥행한 후 연일 상승곡선을 그리고 있는 넵튠, ‘AxE’ 출시 후 이틀 연속 상한가를 친 넥슨지티까지 굵직한 호재가 많네요. 그리고 이번 주 수요일에는 큰 행사가 있었습니다. ‘검은사막’을 바탕으로 공격적으로 세계 시장에 진출 중인 펄어비스가 코스닥에 상장한 겁니다
    2017.09.15 17:30
  • 게임사가 직접 게임을 심의해 출시하는 ‘자율심의’. 사업자 신청을 받은 지 40일이 지났는데 신청한 업체가 단 한 곳도 없습니다. 이유는 민간 게임사가 맡기에 자율심의 허들이 너무 높다는 것입니다. 자율심의가 완벽하게 자리잡는, 게임산업 발전에 있어 중요한 순간에 정부와 게임사 모두 적극적인 움직임이 필요한 시기입니다
    2017.09.08 17:08
  • 최근 국내 진출에 열을 올리고 있는 세가 ‘용과 같이’ 시리즈가 잇달아 큰 장애물에 맞닥뜨렸습니다. 지난해 말 ‘용과 같이 6’가 우익 콘텐츠 논란과 함께 국내 출시가 불발된 데 이어, 이번에는 최신작 ‘용과 같이 극 2’가 참여 성우의 ‘조센징’ 발언으로 논란의 중심에 놓였습니다
    2017.09.01 17:51
많이본 뉴스
이벤트
게임일정
2017
12
인기게임순위
  • 1 리그 오브 레전드
  • 2 피파 온라인 3
  • 3 오버워치
  • 41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
  • 51 서든어택
  • 6 던전앤파이터
  • 7 메이플스토리
  • 8 리니지
  • 9 스타크래프트: 브루드 워
  • 10 블레이드앤소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