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테마 >

‘블소’ 디펜딩 챔피언 GC부산 블루 ˝목표는 월드 챔피언십 우승˝

Share on Google+
게임메카 / 제휴처 통합 10,945 View 게임메카 내부 클릭수에 게임메카 뉴스를 송고 받는 제휴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SNS 통합 4,221 View 게임메카 트위터(@game_meca)와 페이스북(@게임메카)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 GC 부산 블루 팀의 손윤태, 최대영, 정윤제 선수(좌측부터) (사진: 게임메카 촬영)

18일, 상암 OGN e스타디움에서 열린 '블레이드앤소울(이하 블소) 토너먼트 2017 KOREA 시즌2' 결승전에서 ‘디펜딩 챔피언’ GC 부산 블루 팀이 압도적인 경기력을 뽐내며 콜드 게임으로 2연속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1시즌 우승팀이기도 한 GC 부산 블루는 3위 결승전에서 무서운 기세를 보여준 IDEPS 팀을 상대로 여유롭게 승리를 거뒀다. 특히 5세트 개인전에서는 예정과 다른 클래스 변경을 선보이는 등 승패를 떠나 경기 그 자체를 즐기는 모습을 보여줬다.

게임메카는 경기 후 GC 부산 블루 팀의 손윤태, 최대영, 정윤제 선수를 만나 경기에 임한 각오 및 소감, 향후 계획 등을 들어보았다.

우승 소감 한 말씀씩 부탁드린다
손윤태: 두 번 연속 우승해서 기분 좋다
최대영: 시즌2에는 4강이 목표였는데, 열심히 하다 보니까 우승까지 올 수 있었다. 연속 우승이라는 사실이 너무 기쁘다.
정윤제: 연속으로 시즌이 이어지다 보니까 두 번 연속 우승이 체감이 잘 나지 않는다. 시즌2를 하면서 전 시즌에 비해 실력이 많이 올랐다. 남은 파이널 시즌도 열심히 해서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

예전보다 경기력이 더 좋아진 것 같다. 어떻게 경기를 준비했고 뭐가 달라졌는가?
손윤태: 태그전에서 지시를 내리는 역할을 맡고 있는데, 4강 때는 컨디션이 별로 안 좋아서 말을 잘 못 해 호흡이 꼬였다. 이번에는 그러한 점을 최대한 보완했다.

결승에 어떤 팀이 올라올 지 알고 있었나?
손윤태: 아무래도 IDEPS가 올라올 줄 알았다. 경기 준비 기간에도 IDEPS와 선의의 경쟁을 하듯 함께 연습했다. 그쪽의 방어라인이 좋기 때문에 최대한 공격적인 전략을 짰다.


▲ GC 부산 블루 팀 정윤제 선수 (사진: 게임메카 촬영)

손윤태 선수가 개인전 5세트에서 캐릭터를 예고 없이 암살자로 바꿨다. 그 이유는?
손윤태: 사실 초반에 6점을 따내면 경기가 끝나지 않나. 우리 팀은 1~3세트에서 이미 4점을 따놨기 때문에, 최대한 재밌게 플레이하자는 생각에 암살자를 선택했다. 이길 수 있을 줄 알았는데 져서 아쉽다.

올해부터는 개인전/태그전이 합쳐진 믹스 매치가 도입됐는데, 어떤 느낌인가?
최대영: 태그전은 팀 호흡이 굉장히 중요하다. 팀원 간 마음이 안 맞으면 좋은 결과가 나오기 힘들다. 개인전은 자기 자신과의 싸움이라면 태그전은 그게 아니라 힘들지만, 이겼을 때는 태그전이 훨씬 기쁘다.

이번에 새로운 클래스 ‘격사’가 나왔는데, 어떤 것 같나?
최대영: 경기 준비에 바빠 아직 해 볼 시간이 없었다.
손윤태: 대미지는 주술사의 공중콤보보다 더 센데, 상대 공격을 방어하는 저항기가 좀 부족한 것 같다. 아직 출시된 지 얼마 안 됐기에 잘은 모르겠지만, 나중에 제가 하는 직업보다 더 좋은 것 같으면 태그전에서도 쓸 것 같다.

지금 생각나는 사람이 있는지, 그리고 우승상금은 어디다 쓸 것인가?
정윤제: 냉장고를 바꾸겠다.
최대영: 한준호 선수 집에 오래 머물며 연습도 많이 했다. 감사드린다. 우승상금으로는 컴퓨터를 사겠다.
손윤태: 우승상금으로는 어머니 여행을 보내드리고, 나머지는 학교 등록금에 보태겠다.

마지막으로 ‘블소 KOREA 파이널’을 맞이하는 자세와 각오 한 말씀 부탁드린다.
최대영: 목표는 2등이고, 우승 욕심은 솔직히 없다. 다만, 그 후에 열릴 ‘월드 챔피언십’에서 꼭 우승을 해 보고 싶다. ‘월드 챔피언십’은 ‘블소’ e스포츠에서 가장 큰 무대이기도 하고, 세계 선수들과도 겨뤄 볼 수 있기 때문에 거기서 더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다.


▲ 2연속 우승컵을 들어올린 GC 부산 블루 팀 (사진: 게임메카 촬영)
류종화
게임메카의 모바일 및 온라인, VR게임 분야 담당기자.
페이스북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많이본 뉴스
이벤트
게임일정
2017
06
인기게임순위
  • 1 리그 오브 레전드
  • 2 피파 온라인 3
  • 3 오버워치
  • 4 서든어택
  • 52 던전앤파이터
  • 6 메이플스토리
  • 72 리니지
  • 8 스타크래프트: 브루드 워
  • 9 블레이드앤소울
  • 10 히어로즈 오브 더 스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