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PC

이제야 좀 한국인 같네! ‘문명 6’ 선덕여왕 성형했다

Share on Google+

▲ '문명 6: 흥망성소' 선덕여왕 수정 전(좌)와 후(우) (사진출처: 영상 갈무리)

신라 여왕이 본의 아니게 게임으로 성형을 받았다. 내년 2월 발매를 앞둔 ‘시드마이어의 문명 6: 흥망성쇠’ 신규 문명인 한국 지도자 ‘선덕여왕’의 외모가 최근 전면 수정된 것. 이는 현지 게이머의 피드백을 적극 반영한 결과로서, 미국 지도자 ‘루즈벨트’에 이어 두 번째 외모 수정이다.

2K는 지난 5일(화), 파이락시스게임즈 ‘문명 6’의 신규 확장팩 ‘흥망성쇠(Rise and Fall)’를 발표하며 한국 문명과 ‘선덕여왕’을 최초 공개했다. MBC 퓨전사극으로도 잘 알려진 ‘선덕여왕’ 김덕만은 신라 27대 지도자이자 한반도 최초의 여왕이기도 하다. 첨성대와 황룡사 9층탑 등 여러 문화 유산을 남긴 반면 군사적 업적이 미비해 역사적 평가는 다소 엇갈린다.

그런데 오랫동안 기다린 한국 문명이 등장했음에도 국내 반응은 싸늘하다. 현재 유튜브에 게시된 한국 문명 영상에는 ‘싫어요’ 표시가 ‘좋아요’보다 3배 가까이 많다. 댓글란에서도 영어와 한국어가 뒤섞인 격한 반응을 여럿 찾아볼 수 있다. 이처럼 부정적인 여론의 원인은 바로 외모인데, 게임에 묘사된 ‘선덕여왕’이 한국보다는 동남아시아계에 가깝다는 것이다.


▲ 좋아요보다 싫어요가 훨씬 많은 '문명 6: 흥망성쇠' 한국 영상 (영상출처: 공식 유튜브)

이에 파이락시스게임즈는 ‘흥망성쇠’ 출시에 앞서 발 빠르게 ‘선덕여왕’ 외모를 수정했다. 바뀐 모습 또한 어느 정도 호불호가 갈릴 법하나 이전보다 한국인의 골격과 인상을 갖춘 것은 분명해 보인다. 2K와 파이락시스게임즈가 이전부터 적극적인 현지화와 개발자 방한 등 국내 시장에 신경 쓴 만큼 이번 논란에도 조기 진화에 나선 모습이다.

한국을 비롯한 다양한 신규 문명과 추가 기술, 정책, 자원 등이 추가될 ‘문명 6: 흥망성쇠’는 2018년 2월 8일 발매되며, 본편과 마찬가지로 정식 한국어화가 지원된다.
김영훈
모험이 가득한 게임을 사랑하는 꿈 많은 아저씨입니다. 좋은 작품과 여러분을 이어주는 징검다리가 되고 싶습니다. 아, 이것은 뱃살이 아니라 경험치 주머니입니다.
페이스북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많이본 뉴스
SPONSORED
이벤트
게임일정
2018
01
인기게임순위
  • 1 리그 오브 레전드
  • 2 피파 온라인 3
  • 3 오버워치
  • 41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
  • 51 서든어택
  • 6 메이플스토리
  • 7 던전앤파이터
  • 81 스타크래프트: 브루드 워
  • 91 리니지
  • 10 검은사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