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네시삼십삼분 웹툰제작사 와이랩에 투자, 글로벌 판권 확보

Share on Google+

▲ 네시삼십삼분, 와이랩 전략적 투자 (사진제공: 네시삼십삼분)

네시삼십삼분은 26일, 만화전문제작사 와이랩에 전략적 투자를 단행했다.

이번 투자로 네시삼십삼분은 와이랩에서 제작하는 30종에 이르는 만화, 웹툰 지식재산권(IP)에 대한 독점적 모바일게임 개발 권리와 글로벌 판권을 확보했다.

또 제3자에게 와이랩 IP를 활용한 게임 개발 및 서비스 권한을 부여할 수 있는 'IP 라이선스 대행' 권한도 보유하게 되었다.

향후 네시삼십삼분 지난 10월 모바일게임 개발 계약을 체결한 '슈퍼스트링'과 함께 와이랩의 웹툰과 캐릭터를 활용한 다양한 모바일게임을 선보일 계획이다.

와이랩은 '신암행어사' 윤인완 작가가 2010년 설립한 웹툰 콘텐츠 전문 제작 회사로, 양경일, 김풍, 김재한, 무적핑크 등 여러 작가들이 소속되어 있다.

와이랩은 원천 콘텐츠를 개발하고, 그 IP를 영화, 드라마, 게임 등 여러 사업으로 확장시키려 한다. '아일랜드', '조선왕조실톡', '부활남', '테러맨' 등 여러 웹툰이 이 프로듀싱 시스템을 거쳐 만들어졌다.

네시삼십삼분 박영호 대표는 "다양한 경험을 가진 우수한 작가들을 기반으로 탄탄한 웹툰을 선보이는 와이랩과 협력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양사의 파트너십을 토대로 ‘슈퍼스트링’을 포함한 다양한 대한민국 대표 웹툰 지식재산권들이 모바일 게임으로 글로벌 시장에서 성과를 거두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와이랩은 "이전 네시삼십삼분과 '로스트 킹덤' 시나리오 협업을 통해 원천스토리와 게임이 갖는 시너지 효과를 체감한 바 있다"며 "두 회사의 파트너십을 통해 그 시너지 효과가 극대화되기를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미희
초심을 잃지 말자. 하나하나 꼼꼼하게.
많이본 뉴스
이벤트
게임일정
2017
05
인기게임순위
  • 1 리그 오브 레전드
  • 2 피파 온라인 3
  • 3 오버워치
  • 4 서든어택
  • 5 던전앤파이터
  • 6 메이플스토리
  • 7 스타크래프트: 브루드 워
  • 81 리니지
  • 91 블레이드앤소울
  • 102 히어로즈 오브 더 스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