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비디오

오케스트라로 만나는 ‘니어’, 콘서트 9월 일본에서

Share on Google+
게임메카 / 제휴처 통합 13,315 View 게임메카 내부 클릭수에 게임메카 뉴스를 송고 받는 제휴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SNS 통합 37,504 View 게임메카 트위터(@game_meca)와 페이스북(@게임메카)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니어: 오토마타
▲ 니어: 오케스트라 콘서트 대표이미지 (사진출처: 스퀘어에닉스 공식 홈페이지)

스퀘어에닉스 ‘니어’ 시리즈는 호기심을 자극하는 스토리나 세계관 외에도 감성을 자극하는 OST로 호평을 받았다. 이러한 ‘니어’ 시리즈 음악을 웅장한 오케스트라로 들을 수 있는 콘서트가 일본 현지에서 개최된다.

스퀘어에닉스는 8일부터 ‘니어: 오케스트라 콘서트’ 티켓 선행 추첨 예약 응모를 받기 시작했다. 응모는 6월 18일 23시 59분까지 진행되며, 22일 15시 이후 메일로 당첨 여부를 알 수 있다. 이후 28일까지 결제를 마치면 콘서트에 참여할 수 있다. 티켓 가격은 S석이 9,100엔(한화 약 8만 9,400원), A석이 7,000엔(한화 약 6만 8,000원)으로 책정됐다.

공연은 9월 17일 일본 카나가와현에 요코하마시에 위치한 파시피코 요코하마 국립대 홀에서 낮, 밤 공연 2회로 약 1시간 가량 진행된다. 현장에서는 오케스트라로 편곡된 ‘니어 게슈탈트 & 레플리칸트’부터 2017년 발매된 ‘니어: 오토마타’의 OST를 감상할 수 있다. 연주는 카나가와 필하모니 관현악단이 맡는다.

‘니어’ 시리즈 OST는 ‘철권’, ‘괴혼’ 시리즈 음악을 작곡한 오카베 케이이치 등이 작곡을 맡았다. 특히 사이토 요스케 프로듀서가 “여러 나라의 미디어 투어에 갈 때 항상 오카베 케이이치의 음악이 호평을 받는다”거나, 요코오 타로 디렉터가 “음악이 너무 좋아서 게임이 칭찬받지 못한다. 일본에서는 CD는 사지만 게임은 안 하는 사람도 많다. 굉장히 질투하고 있다”고 말할 정도로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스퀘어에닉스는 이전에도 ‘니어’ 시리즈 OST를 활용한 공연 ‘멸망의 흰색 재생의 검은색(滅ビノシロ 再生ノクロ)’, ‘인형들의 기억’을 개최한 바 있다. 해당 공연은 모두 티켓이 금세 매진되며 ‘니어: 오토마타’ OST 완성도를 실감케 했다. 이번 오케스트라 콘서트 역시 팬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이전 공연은 블루레이 디스크로 발매되어 현장을 찾지 못하는 팬도 공연을 즐길 수 있었다. 따라서 이번 '니어: 오케스트라 콘서트' 역시 공연 이후 디스크로 나올 가능성이 있다.


▲ '멸망의 흰색 재생의 검은색' 콘서트에서 공연된 'Weight of the World' (영상출처: 스퀘어에닉스 공식 유튜브)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김헌상
2003년, 에버퀘스트 기행기를 읽던 제가 게임메카의 식구가 되었습니다. 언제까지나 두근거림을 잊지 않는 사람으로 남고 싶습니다.
페이스북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이벤트
게임일정
2018
06
인기게임순위
  • 1 리그 오브 레전드
  • 2 오버워치
  • 3 메이플스토리
  • 4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
  • 51 던전앤파이터
  • 61 서든어택
  • 7 리니지
  • 8 피파 온라인 4
  • 9 스타크래프트: 브루드 워
  • 10 블레이드앤소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