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테마 > e스포츠

SWC 2018 유럽 대표 ˝한국 선수가 가장 인상적˝

Share on Google+
게임메카 / 제휴처 통합 1,685 View 게임메카 내부 클릭수에 게임메카 뉴스를 송고 받는 제휴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SNS에 전송된 기사가 아닙니다. 게임메카 트위터(@game_meca)와 페이스북(@게임메카)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왼쪽부터 SWC 2018 유럽컵 월드결선 진출자인 쉔과 디지피 (사진제공: 컴투스)
▲ 왼쪽부터 SWC 2018 유럽컵 월드결선 진출자인 쉔과 디지피 (사진제공: 컴투스)

세계 e스포츠 축제 ‘서머너즈 워 월드 아레나 챔피언십 2018(이하 SWC 2018)’의 유럽컵 최종 2인인 디지피(DGP)와 쉔(Chene)이 오는 13일 한국 서울 상암동 OGN e스타디움에서 열리는 월드결선에 유럽 지역 대표로 선다.

지난 달 ‘SWC 2018’ 월드결선 마지막 지역 선발전인 유럽컵에서 네덜란드의 디지피와 프랑스 쉔이 각각 1, 2위를 차지하며 지역 대표로 선발됐다. 우승자 디지피는 “훌륭한 선수들이 많았는데 믿기지 않는다”라고 기쁨을 표현했으며, 쉔 또한 ‘새로운 사람들과 만나고 경쟁에 함께 할 수 있는 것은 더 없는 행운”이라며 소감을 밝혔다.

유럽컵 직후 대진 추첨이 진행됐고, 월드결선 대진표가 경기 전 미리 공개됐다. 오는 13일 월드결선 8강전에서 디지피는 빛대(Beat.D, 한국)와 맞붙고, 쉔은 타이거(Tiger.D, 캐나다)와 승부를 겨룬다. 서로의 상대를 확인한 두 사람은 마지막 결전을 준비하며 ‘서머너즈 워’ 전투 핵심인 전략의 중요성, “상대 선수 분석”이 가장 중요하다고 입을 모았다.

쉔은 “오직 전략만이 뛰어난 선수들을 이길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이라고 말했으며, 디지피는 특히 “룬을 최적화하고, 프리밴(Preban) 등 대회 규정에 따라 존재하는 수 많은 다양한 메타에 대한 대응법을 찾으려고 한다. 하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매 순간을 즐기며 경기하는 것이다”라고 대회에 임하는 각오를 전했다.

한편 유럽컵이 마지막 지역 본선이었던 만큼, 앞서 모든 경기를 지켜본 두 선수는 ‘드림즈조세프(DRMZJosheph, 페루)’와 ‘빛대’를 가장 인상적인 선수로 꼽았다. 디지피는 아메리카컵에서 ‘언더독의 반란’을 일으키며 우승한 드림즈조세프를 몬스터 픽과 밴이 탁월한 선수로 분석했으며, 쉔은 아시아퍼시픽컵 한국 지역 예선전에서 우승하고 월드결선에 자동 진출한 빛대를 가장 영리하게 플레이 하는 선수 중 하나로 추켜세우며 룬조합이 훌륭하다고 평가했다.

‘SWC 2018’은 컴투스 대표작 ‘서머너즈 워’의 전 세계 팬들이 게임을 통해 함께 어우러지는 e스포츠 축제로 진행되고 있다. 지난 7월부터 아시아퍼시픽컵, 아메리카컵, 유럽컵 등 3개 대륙컵으로 나눠 온라인 예선, 본선 등을 통해 각 지역 대표를 선발했으며, 오는 13일 서울에서 ‘SWC 2018’의 최강자를 가리는 월드 결선을 개최한다. ‘SWC 2018’의 전 경기는 ‘서머너즈 워’ e스포츠 공식 유튜브 채널(바로가기)을 통해 시청할 수 있으며, 오는 13일 월드결선 또한 해당 채널에서 생중계로 볼 수 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이재오
게임메카에서 모바일게임 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밤새도록 게임만 하는 동생에게 잔소리하던 제가 정신 차려보니 게임기자가 돼 있습니다. 한없이 유쾌한 기자가 되고 싶습니다. 담백하고 깊이 있는 기사를 남기고 싶습니다.
이벤트
게임일정
2018
10
인기게임순위
  • 1 리그 오브 레전드
  • 21 오버워치
  • 31 메이플스토리
  • 41 서든어택
  • 51 피파 온라인 4
  • 61 던전앤파이터
  • 71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
  • 8 스타크래프트: 브루드 워
  • 9 카트라이더
  • 103 블레이드앤소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