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345개의 특집기사가 있습니다.
  • '초고교급' 게임 단간론파 시리즈 피규어들을 살펴보겠습니다. 지난 2010년 스파이크 춘소프트에서 발매한 추리 어드벤처 게임으로, 2020년 기준으로 10주년을 맞이한 작품입니다. 기본은 추리 게임이지만, 폐쇄된 공간에서의 동료들의 죽음을 보게 되는 배틀로얄 특유의 긴장감, 개성 뚜렷한 캐릭터와 그림체 등으로 인해 더욱 큰 인기를 얻었습니다.
    2020.09.29 15:09
  •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전세계가 혼란에 빠진 지 벌써 8개월이 지났다. 코로나19 대응법과 혼란 정도를 보면 국가와 지역마다 천차만별이다. 기업이 사실상 도시를 지배하는 2077년 나이트 시티에서는 어떨까? 만약 코로나19처럼 2077년 의학으로 해결하기 어려운 치명적인 전염병이 퍼질 경우, 각 사회 계층과 기업은 어떻게 대처할까?
    2020.09.29 10:40
  • 지금도 마찬가지지만, 과자와 게임은 떼놓을 수 없는 단짝입니다. 단순히 게임 하면서 과자 먹으면 궁합이 좋다는 것을 떠나서, 주요 소비층도 상당히 겹치죠. 1993년, 국내에 게임 문화가 막 들어올 무렵에도 과자업계는 일찍이 이러한 게임 마케팅을 시행해 왔습니다. 당시 잡지에서도 그 흔적들을 찾아볼 수 있습니다
    2020.09.28 15:56
  • 사이버펑크 2077의 최고급 차량 브랜드는 단연 '헤레라(Herrera)'와 '레이필드(Rayfield)'다. 초원을 질주하는 치타를 형상화 한 것 같은 헤레라는 스페인 기업으로, 색다름을 추구하는 소비자를 위한 고급차를 설계/생산한다. 성능 뿐 아니라 승차감에도 신경을 쓴 점이 특징이다. 레이필드는 영국 브랜드로, 고급 스포츠카와 커스텀 호화 리무진으로 정평이 나 있다
    2020.09.22 13:41
  • 1998년 초반을 지배한 장르는 단연 육성 시뮬레이션이었습니다. 당시 육성 시뮬레이션 붐이 얼마나 컸냐면, 제우미디어 PC챔프 1998년 2, 3, 4월 잡지에만 10개 이상의 육성시뮬레이션 신작 광고가 실려 있을 정도였습니다. 1998년 초를 휩쓴 육성시뮬레이션 돌풍을 광고로 만나보겠습니다
    2020.09.21 15:53
  • 게임 속에서 고통받기 전문가, 네이버 게임툰 [하루4컷]으로 유명한 노동8호가 게임메카 리뷰툰으로 돌아왔습니다. 이번 주 게임은 본격 중세 시뮬레이터라 불리는 '크루세이더 킹즈 3' 입니다. 중세를 쉽게 보고 들어갔다가 입구에서부터 혼쭐 난 이번 주 [노8리뷰]를 만나 보시죠
    2020.09.19 22:31
  • 컵헤드 하면 독특하고 완성도 높은 아트가 가장 먼저 떠오르고, 그 다음으로 주목받는 요소는 난이도 정도다. 실제로 게임 자체가 이런 만화적 연출과 악랄한 난이도에 집중했기 때문인데, 그래서일까 스토리에 대한 언급은 의외로 많지 않다. 게임 리뷰들을 봐도 배경 설명에 그칠 뿐, 스토리까지 설명하는 경우는 적었다. 넷플릭스 시리즈로 영상화 되는 이 시점에서, 컵헤드는 어떤 내용인지 알아보도록 하자
    2020.09.18 16:43
  • 현재 부산지역 마니아 유저들에게 각광받고 있는 게임센터는, 경성대에 위치한 ‘게임 디(GAME D)’ 라는 매장입니다. 성지순례에서도 3년 전에 한 번 소개해드린 바 있죠. 이 게임디에서 최근 다른 지역에 있는 게임센터를 인수해 지점으로 새로 리뉴얼 오픈했다고 해서 찾아가봤습니다
    2020.09.16 17:23
  • 2077년 나이트 시티에서 볼 수 있는 사이버웨어는 다음과 같이 구분할 수 있다. 투박한 금속 재질의 '로봇팔' 같은 것들은 1세대, 모양이 다듬어지고 세련된 느낌의 장비들은 2세대, 겉으로 잘 보이지 않거나 생물학적 기술이 사용된 것은 3세대, 그리고 번쩍번쩍 빛이 나고 500미터 밖에서도 눈에 띌 만한 호화품은 4세대다
    2020.09.15 16:44
  • 한국 가정용 콘솔게임에 있어, 1990년대는 짝퉁 게임기의 황금기였습니다. 대부분은 기기 스펙이 낮고 보급이 널리 된 패미컴을 기반으로 한 패미클론들이었는데, 오늘 소개할 것도 그 중 일부입니다. 얼핏 봐서는 게임기인지 로봇 장난감인지 헷갈릴 정도로 전위적인 디자인이 돋보이는데, 놀랄 만한 기능까지 갖추고 있는 제품입니다
    2020.09.14 15:57
  • 게임메카는 CD 프로젝트 레드 스토리 디렉터인 마르친 블라하에게 게임 속 한국 문화의 잔재 유무를 물었다. 답은 Yes였다. 마르친 블라하는 "사이버펑크 2077의 세계관에는 여러 문화가 뒤섞여 있으며, 그 흔적은 여러분들의 눈길이 닿지 않는 곳곳에 숨겨져 있을 수도 있다"라며 "한국 문화의 측면도 거대 도시 곳곳에 숨겨져 있으며, 호기심 많고 예리한 눈을 가진 게이머들은 이를 발견할 수 있을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2020.09.08 16:16
  • 게임 속에서 고통받기 전문가, 네이버 게임툰 [하루4컷]으로 유명한 노동8호가 게임메카 리뷰툰으로 돌아왔습니다. 이번 주 게임은 마블 영화 팬인 노동8호를 위해 마블 어벤져스를 가져왔습니다. 캐릭터 디자인은 생각보다 괜찮았지만 그게 전부였던 이번 주 [노8리뷰]를 만나 보시죠
    2020.09.08 15:40
  • 비트 경쟁이 한창이던 1993년, 아타리가 신형 콘솔을 내놨습니다. 그것도 무려 64비트를 외치면서 말이죠. 이름하야 '아타리 재규어'로 불리는 이 게임기는 당시 국내에도 정식 수입됐는데, 표기와 다른 성능도 그렇고 문제가 이만저만이 아니었던 게임기였습니다. 당시 실린 광고를 통해 아타리 재규어를 살펴보겠습니다
    2020.09.07 17:07
  • 지난 8월 24일, 팔콤 간판 시리즈인 영웅전설 최신작 ‘시작의 궤적’이 발매됐다. 발매 초부터 화제가 되고 있지만, 기존 팬 외에는 별다른 화제가 되지 않는 것도 사실이다. 그도 그럴 것이, 궤적 시리즈만 해도 역사가 16년이고 나온 타이틀만 아홉 개다. 그 동안 쌓인 캐릭터와 스토리를 모두 알아야 신작 내용을 따라갈 수 있기에 꽤나 부담이 되기 때문이다
    2020.09.04 14:54
  • 사이버펑크 2077에 나오는 데이터 샤드는 꽤나 획기적인 발명품이다. 컴퓨터에 메모리 카드 꽂듯 인체에 데이터 샤드를 넣어 대용량의 지식을 손쉽게 뇌에 덮어쓸 수 있다. 데이터 샤드 기술이 보편화되면서 지식 습득이 쉬워진 2077년 나이트 시티의 학교는 대체 어떤 내용을 가르칠까? 이에 대한 CD 프로젝트 레드 마르친 블라하 스토리 디렉터의 대답은 다소 의외였다. 사이버펑크 2077 세상의 공교육 시스템은 거의 붕괴됐다는 것이다
    2020.09.01 14:30
게임잡지
2003년 4월호
2003년 2월호
2003년 1월호
2002년 12월호
2002년 11월호
게임일정
2020
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