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테마 > e스포츠

두 경기 풀세트 접전, 톰신과 레스트 SWC 2019 결승 진출

게임메카 / 제휴처 통합 6,005 View 게임메카 내부 클릭수에 게임메카 뉴스를 송고 받는 제휴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SNS에 전송된 기사가 아닙니다. 게임메카 트위터(@game_meca)와 페이스북(@게임메카)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 톰신이 바우스를 꺾고 먼저 결승 진출을 확정했다 (사진제공: 컴투스)

26일 프랑스 파리 ‘메종 드 라 뮈뚜알리떼’에서 개최된 ‘서머너즈 워 월드 아레나 챔피언십 2019(이하 SWC 2019)'에서 최종 결승전 진출자로 미국의 톰신과 중국의 레스트가 확정됐다.

4강 첫 경기는 전혀 다른 두 스타일의 격돌이었다. 먼저 최종 결승행 티켓을 거머쥔 톰신은 지난 8강에서 올해 우승 후보인 딜리전트를 꺾고 이변을 일으켰던 바우스와 맞붙었다. 공격적 스타일의 톰신은 냉철한 플레이를 펼치는 바우스에게 끊임없는 공세를 퍼부으며 3대2 승리를 얻어냈다.

4강 두 번째 경기로는 지난 8강에서 강자인 라마를 꺾고 올라온 레스트와 ‘SWC 2019’ 개최지인 프랑스의 로지스의 대결이 펼쳐졌다. 레스트는 첫 번째 경기에서 한번의 반격 기회도 얻지 못하고 참패를 겪은 후, 두 번째 대결에서도 패배의 쓴맛을 겪었다. 하지만, 이후 차분하고 냉정한 플레이와 예측 불가한 변수를 선보이며 결국 3대2로 역전승의 주인공이 됐다. 현장을 가득 메운 유럽 관람객들은 로지스의 패배에 아쉬움을 표출하면서도, 레스트의 값진 승리에 축하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로써, 두 결승 진출자인 톰신과 레스트가 서머너즈 워 월드 챔피언의 자리를 두고 최후의 대결을 치르게 됐다.

▲ 레스트가 로지스와의 결전 끝에 결승에 올라갔다 (사진제공: 컴투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이재오 기자 기사 제보
이벤트
게임일정
2019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