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테마 > e스포츠

배그 동아시아 통합 e스포츠 리그, 'PWS' 내년부터 도입

/ 2
▲ 펍지 위클리 시리즈 대표 이미지 (사진제공: 펍지) 

펍지가 2021년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이하 배틀그라운드) 동아시아 지역 통합 e스포츠 대회인 ‘펍지 위클리 시리즈(PUBG WEEKLY SERIES: EAST ASIA, 이하 PWS)’를 새롭게 도입한다.

2021년 새롭게 선보일 PWS는 기존 지역별 대표 선발전 위주의 대회 구조에서 나아가, 동아시아 지역이 통합 진행하는 연 단위 시즌제 대회다. 한국, 일본, 차이니즈 타이페이, 홍콩/마카오 4개 지역 24개 프로팀이 연간 총상금 5억 원을 놓고 온라인으로 경기를 펼친다. 연 3회 대회와 보다 많아진 경기 수로 프로팀에게는 지속적인 대회 참여 기회를, 팬들에게는 다양한 배틀로얄 콘텐츠를 제공하게 된다.

PWS에는 한국 16개 팀, 일본 4개 팀, 차이니즈 타이페이와 홍콩/마카오 지역에서 4개 팀이 출전한다. 한국의 16개 출전권 중 13개는 2020년 e스포츠 성적을 기반으로 배정된다.*

먼저, 오는 1월 6일부터 3주간 PWS 프리 시즌을 펼치고, 이후 4월과 7월 PWS 페이즈 1과 2를 각 6주간 진행한다. 매주 수∙목요일 ‘위클리 스테이지’를 통해 토∙일요일 진행되는 ‘위클리 파이널’에 진출할 16개 팀을 선발한다. 매주 위클리 파이널의 우승팀은 상금 2천만 원을 차지한다. 마지막 주에는 앞선 위클리 파이널에서 획득한 누적 점수 상위 16개 팀이 승부를 겨루는 ‘그랜드 파이널’을 진행, 최종 우승팀에 4천만 원의 상금을 수여한다.

뿐만 아니라, 펍지는 아마추어팀에 보다 많은 출전 기회를 주고 신규 프로 선수 유입을 통한 배틀그라운드 e스포츠 생태계 조성을 위해, 공식 아마추어 대회를 신설했다. 연 3회 진행되며, 각 대회는 10주간 펼쳐져 우승팀에 PWS로 직행할 기회를 준다.

한편, 2020년 시즌 3까지 진행하며 국내 배틀그라운드 e스포츠 팬들의 호응을 얻은 ‘배틀그라운드 스매쉬 컵’은 2021년에도 진행할 예정이다.

PWS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온라인
장르
FPS
제작사
크래프톤
게임소개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는 블루홀에서 개발한 FPS 신작으로, 고립된 섬에서 살아남기 위한 사람들의 사투를 그린다. 플레이어는 마치 영화 ‘배틀로얄’처럼 섬에 널려있는 다양한 장비를 사용해 최후의 1인이 ... 자세히
이재오 기자 기사 제보
만평동산
2018~2020
2015~2017
2011~2014
2006~2010
게임일정
2021
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