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테마 > e스포츠

롤 와일드 리프트 e스포츠 글로벌 대회, 싱가폴서 6월 개최

/ 1
▲ 와일드 리프트 아이콘스 글로벌 챔피언십 대표 이미지 (사진제공: 라이엇게임즈)

라이엇게임즈는 와일드 리프트 e스포츠의 최고 권위의 대회인 아이콘스 글로벌 챔피언십이 싱가포르에 위치한 선텍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다고 9일 밝혔다. 

리그 오브 레전드 IP를 활용한 모바일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 와일드 리프트(이하 와일드 리프트)'로 진행되는 세계 대회인 2022 와일드 리프트 아이콘스 글로벌 챔피언십은 올 한 해 와일드 리프트 e스포츠 시즌을 마무리하는 와일드 리프트 최고 권위의 국제 대회이다. 

2022 아이콘스에는 전세계 8개 지역에서 선발된 총 24개의 팀이 참가해 자웅을 겨룬다. 8개 지역에서 벌어진 스프링 대회를 우승한 8개 팀은 그룹 스테이지 직행권을 얻었으며 16개 팀은 플레이-인 스테이지를 치르며 각 조 1위와 2위가 본선인 16강 그룹 스테이지에 진출한다. 4개의 조로 나뉘어 진행되는 그룹 스테이지에서 각 조의 상위 두 팀이 토너먼트 스테이지에 진출하며 8강과 4강, 결승전을 치러 최후에 살아남은 한 팀을 가린다. 

16개 팀이 참가해 4개 조로 나뉘어 펼쳐지는 플레이-인 스테이지는 6월 14일 막을 올리며 18일일까지 진행된다. 각 지역의 스프링 우승팀들이 참가하는 그룹 스테이지는 6월 21일부터 25일까지 열리며 8강은 7월 1일과 2일, 4강은 7월 5일과 6일, 대망의 결승전은 7월 9일에 펼쳐진다. 

각 지역 최고의 기량을 가진 24개 팀들이 한 달 가까이 경쟁을 펼치는 이번 아이콘스에는 와일드 리프트 e스포츠 사상 첫 공식 글로벌 대회 우승이라는 영광스런 타이틀과 총 상금 200 만 달러가 걸려 있다.

한국(WCK) 대표로는 롤스터 Y와 광동 프릭스, T1 등 3개 팀이 출전한다. 2022 WCK 스프링 결승전에서 풀 세트 접전 끝에 광동 프릭스를 제압한 롤스터 Y는 그룹 스테이지 직행권을 손에 넣었기에 16강부터 출전하며 광동 프릭스와 T1은 24강인 플레이-인 스테이지부터 일정을 소화한다. 

라이엇 게임즈는 아이콘스를 유럽의 스페인에서 개최할 계획이었으나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해 비자 발급 및 출입국 일정 등에 차질이 생기며 싱가포르로 옮기기로 결정했다. 

싱가포르의 선텍 컨벤션 센터는 2021년 와일드 리프트 e스포츠의 첫 글로벌 챔피언십이었던 호라이즌 컵을 성공적으로 개최한 장소로, 참가하는 팀들과 선수들이 한 자리에 모여 최고 수준의 경기를 펼칠 수 있음을 입증한 곳이기도 하다.

레오 파리아 와일드 리프트 e스포츠 글로벌 총괄은 "와일드 리프트 e스포츠의 첫 글로벌 챔피언십이 싱가포르에서 개최된다는 사실을 발표하게 되어 정말 기쁘다"라며 "아이콘스는 전 세계 최고의 모바일 e스포츠를 선보이는 와일드 리프트 e스포츠 시즌의 클라이맥스가 될 것이다. 지난 해 작년 호라이즌 컵을 개최했던 싱가포르는 우리에게 놀라운 경험을 안겨준 친숙한 곳이다. 싱가포르는 와일드 리프트 e스포츠의 첫 글로벌 이벤트에 참가한 팀과 선수들을 확인할 수 있는 최적의 장소가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라고 밝혔다.

▲ 와일드 리프트 아이콘즈 글로벌 챔피언십 참가팀 (사진제공: 라이엇게임즈)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비디오
장르
AOS
제작사
라이엇게임즈
게임소개
'리그 오브 레전드: 와일드 리프트'는 리그 오브 레전드의 모바일 및 콘솔 버전이다. 모바일과 콘솔에서 플레이할 수 있게 게임 시간을 축소시키기 위해서 소환사의 협곡에 몇몇 변화를 더했고 챔피언 스킬, 새로운 룬... 자세히
이재오 기자 기사 제보
게임잡지
2005년 3월호
2005년 2월호
2004년 12월호
2004년 11월호
2004년 10월호
게임일정
2022
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