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카카오게임즈, 넵튠·컬러버스와 메타버스 사업 협력

/ 1
게임메카 / 제휴처 통합 2,025 View 게임메카 내부 클릭수에 게임메카 뉴스를 송고 받는 제휴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SNS에 전송된 기사가 아닙니다. 게임메카 트위터(@game_meca)와 페이스북(@게임메카)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 컬러버스, 카카오게임즈, 넵튠 CI (사진제공: 카카오게임즈)

카카오게임즈는 22일, 넵튠, 컬러버스와 함께 메타버스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3사는 이번 전략적 협업을 통해 오픈형 3D 메타버스 플랫폼 ‘컬러버스’의 생태계 및 콘텐츠 확대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플랫폼 ‘컬러버스’는 가상공간, 아바타 등을 사용해 자신만의 공간을 제작할 수 있게 하는 3D 커뮤니티 플랫폼으로 별도의 앱 설치 없이 높은 자유도와 다양성을 기반으로 나만의 커뮤니티 공간을 만들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카카오게임즈는 이번 업무 협약에서 플랫폼 ‘컬러버스’ 내 메타버스 공간에 활용할 게임 및 캐릭터 IP확보를 담당하며 넵튠은 메타버스 서비스 공동 기획, 제작 기술 지원, 사업 및 영업 지원을 맡는다. 컬러버스는 확보된 IP를 활용한 메타버스 서비스 개발과 서버스 운영 및 유지 보수 등을 담당할 예정이다.

카카오게임즈는 ‘컬러버스’ 플랫폼 협업을 통해 오픈형 3D 메타버스 커뮤니티 활용에 나선다. 자사에서 서비스 중인 게임 제작사들과 협의를 통해 IP를 확보하여 게임 IP 각각의 아이덴티티를 살린 오픈형 3D 메타버스 공간을 구현, 보다 친밀도 높은 커뮤니티를 구성해 이용자들에게 제공할 계획이다. 특히, 제작된 메타버스 공간은 기존의 게임 커뮤니티 채널이던 공식 카페, 홈페이지 등의 SNS 채널을 대체할 전망이다.

카카오게임즈 조계현 대표는 “이용자들에게 보다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는 소통의 장을 마련할 수 있는 협약을 맺게 돼 기쁘다”며, “다양한 이용자 경험을 선사할 수 있는 새로운 플랫폼 형태의 커뮤니티를 구현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넵튠 유태웅 대표는 “이번 협력이 넵튠이 추진중인 새로운 메타버스 생태계 구축 및 콘텐츠 확대에 새로운 기반이 될 것이라고 기대한다”고 말했다.

컬러버스 이용수 대표는 “컬러버스가 구현할 메타버스 세계에 다양한 게임 IP를 접목해 다채로운 이용자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오픈형 3D 메타버스 플랫폼 ‘컬러버스’는 23년 내 시범 단계를 거쳐 서비스 론칭을 하는 것을 목표로 개발 중이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이재오 기자 기사 제보
만평동산
2018~2020
2015~2017
2011~2014
2006~2010
게임일정
2022
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