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모바일

컴투스,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 11월에 북미 공략 시작

게임메카 / 제휴처 통합 1,955 View 게임메카 내부 클릭수에 게임메카 뉴스를 송고 받는 제휴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SNS에 전송된 기사가 아닙니다. 게임메카 트위터(@game_meca)와 페이스북(@게임메카)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 대표 이미지 (사진제공: 컴투스)

컴투스는 소환형 MMORPG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이하 크로니클)’이 오는 11월 세계 최대 게임 시장인 북미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글로벌 공략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크로니클’은 전 세계 1억 6천만 다운로드를 돌파한 글로벌 메가 히트 게임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이하 서머너즈 워)’ IP를 기반으로 제작된 최초의 MMORPG다. 지난 8월 16일 국내 론칭 직후, 구글플레이스토어∙애플앱스토어 등 양대 앱마켓 인기 게임 1위와 매출 순위 TOP10을 달성하고, 서비스 27일만에 100억 원 매출을 돌파하는 등 글로벌 진출에 앞서 장기 흥행을 위한 우수한 국내 성과를 다져왔다.
 
컴투스는 한국에서 고퀄리티 콘텐츠와 게임성으로 인정받은 ‘크로니클’의 첫 글로벌 진출지로 북미를 확정하고, 웨스턴 MMORPG 시장을 정면 돌파한다. 이를 위해 현재 미국, 캐나다 등 북미 유저를 대상으로 ‘크로니클’ 사전예약 이벤트를 진행, 본격적인 출시 예열에 들어갔다.
 
북미는 글로벌 최대 게임 시장이자, ‘서머너즈 워’ IP 팬덤이 세계에서 가장 두텁게 포진한 지역이다. ‘서머너즈 워’가 한국 게임으로는 독보적으로 미국과 캐나다 등에서 매출 TOP3를 달성하는 등 큰 인기를 얻고 있으며, 컴투스가 오랜 기간 구축한 현지 서비스 노하우와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두터운 브랜드 인지도를 쌓아오고 있다. 콘솔과 PC 비중이 비교적 높은 북미 게임 시장에서 다양한 디바이스로 깊이 있는 콘텐츠를 제공해, 기존 IP 팬 뿐만 아니라 세계 최대 게임 시장의 유저층까지 집중 공략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컴투스는 오는 11월 중 IP 최대 팬덤 지역인 북미에 ‘크로니클’을 성공적으로 출시한 뒤, 게임의 서비스 지역을 순차적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온라인
장르
MMORPG
제작사
컴투스
게임소개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은 소환수와 소환수 조합을 통한 팀 전략으로 압축되는 서머너즈 워 특징에 MMORPG 콘텐츠를 더해 규모를 키웠다. 이용자가 소환사로 등장해 소환수 3종과 팀을 이뤄 전략을 펼친다. 이를 통... 자세히
이재오 기자 기사 제보
만평동산
2018~2020
2015~2017
2011~2014
2006~2010
게임일정
2022
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