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전라도 게임 쇼케이스, 276억 규모 비즈니스 상담 성과 달성

▲ 전남·광주 글로벌게임센터 비즈&쇼케이스 현장 (사진제공: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과 전남정보산업진흥원은 지난 3월 2일부터 3일까지 전남 군산에서 진행한 '전남·광주 글로벌게임센터 비즈&쇼케이스' 성과를 공개했다. 이번 행사에서 총 73건, 2,442만 달러(한화로 약 276억 5,500만 원) 규모의 비즈니스 상담 성과를 달성했다.

행사에는 광주진흥원과 전남진흥원이 지원하는 기업 각각 11곳·9곳이 참가했다. 이들은 국내외 퍼블리셔, 바이어, 벤처캐피탈(VC) 등을 대상으로 모바일게임, VR 게임, 게임 QA 및 현지화 솔루션 등 상품 19종을 선보였다.

광주진흥원 지원 기업, 와이즈빌의 VR 리듬게임 '드롭 더 비트 VR'은 중국 VR 디바이스 제조사 DPVR로부터 자사 VR 전용 헤드셋(HMD)으로 게임을 서비스하자는 제안을 받았다. 아후 DPVR 한국지사와의 협의를 통해 이른 시간 내에 서비스를 시작할 계획이다. 이어서 아몬드플레이는 모바일 RPG '엘그라도 RPG'로 현장 상담을 이끌어냈다.

이어서 전남진흥원 지원 기업 중에는 캡틴스가 VR 낚시 게임 '판타피싱'을, 이키나게임즈는 자사 VR 캐주얼 게임 '큐비언즈' 시리즈를 선보였다.

비즈매칭을 통해 타 지역 게임사와 협력 관계를 구축한 곳도 있다. 전남 VR 어트랙션 개발 및 렌탈 기업 미래야놀자는 부산을 거점으로 활동 중인 동호전자와 렌탈 영업 파트너십을 맺고, 두 기업이 보유 중인 VR 어트랙션을 상호 공유하기로 했다.

양 진흥원 관계자는 "자사의 콘텐츠를 알릴 기회가 상대적으로 부족한 로컬 중소 게임사들이 활로를 모색하고 수익을 창출할 수 있도록 이번 ‘전남·광주 글로벌게임센터 비즈&쇼케이스’를 마련했다"며 "지역 게임사들의 실질적인 시장 진출 및 판로 확보를 위한 자리를 계속해서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이벤트
게임일정
2019
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