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크래프톤은 '게임제작 스튜디오 연합'... 지스타에서 알린다

‘테라’, ‘배틀그라운드’를 개발한 ‘크래프톤’은 중세 유럽 장인들의 연합을 가리키는 ‘크래프트 길드’에서 착안해 지은 명칭이다. 여기에는 스튜디오블루홀, 펍지주식회사, 피닉스, 스콜, 레드사하라, 딜루젼 등 다양한 제작팀이 연합해 각자의 역할에서 최고가 되기 위한 노력을 통해 명작 게임을 함께 만들어 나가겠다는 포부가 담겨있다.

크래프톤은 올해 지스타에서 그런 ‘연합’ 콘셉트로 부스를 꾸민다. 실내에는 펍지가, 야외에는 크래프톤이 부스를 따로 마련하되, 각 스튜디오 브랜드 노출은 함께하는 형태다.

'연합' 콘셉트로 꾸며진 지스타 2019 크래프톤 부스 (사진: 크래프톤 제공)
▲ '연합' 콘셉트로 꾸며진 지스타 2019 크래프톤 부스 (사진: 크래프톤 제공)

우선 크래프톤 부스 중앙에는 “위 아 크래프톤(WE ARE KRAFTON)”이라는 문구와 함께 연합 휘장이 걸린다. 연합이 함께 준비한 다양한 참여형 프로그램을 통해 관람객이 ‘크래프톤을 경험하는 것’을 목표로 하며, 이후 자연스럽게 내부에 있는 펍지 부스로 방문하도록 연계해 ‘연합’의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여기에 지스타 2019에 방문하는 글로벌 파트너를 위한 전용 라운지로 벡스코 내부 ‘위 아 크래프톤 카페’를 별도 운영할 예정이다. 관람객과 파트너 모두에게 ‘크래프톤’이라는 브랜드 경험을 넓히고 보다 충실한 만족도를 얻어갈 수 있도록 하겠다는 것이다.

한편 크래프톤은 지스타 기간 브랜드를 널리 알리기 위한 가이드맵을 배포한다. 가이드맵에는 ‘크래프톤’의 의미와 역사, 그리고 지스타 부스 위치 및 프로그램 안내 정보가 담겨있다. 뒷면에는 펍지의 새로운 아티스트 콜라보 작품을 확인할 수 있다.

글로벌 파트너를 위한 크래프톤 카페 (사진: 크래프톤 제공)
▲ 글로벌 파트너를 위한 크래프톤 카페 (사진: 크래프톤 제공)

지스타 현장에서 크래프톤 연합 가이드맵 (사진: 크래프톤 제공)
▲ 지스타 현장에서 크래프톤 연합 가이드맵 (사진: 크래프톤 제공)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안민균 기자 기사 제보
이벤트
게임일정
2020
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