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테마 > e스포츠

크로스파이어 국제대회 CFS 2019, 7일 중국서 막 올린다

▲ 크로스파이어 스타즈 2019 그랜드 파이널이 7일 개막한다 (사진제공: 스마일게이트)

스마일게이트 엔터테인먼트는 '크로스파이어' e스포츠 대회인 '크로스파이어 스타즈 2019 그랜드 파이널(이하 CFS 2019)' 그룹 스테이지를 오는 7일 중국 타이창에서 시작한다고 밝혔다.

7일 시작되는 조별 예선은 오는 9일까지 진행되며, 10일에는 8강전이 진행된다. 이후 13일 중국 상하이 징안 스포츠 센터로 자리를 옮겨 4강전과 3/4위전, 14일에는 결승전이 치러진다.

이번 대회에는 사상 최초로 아프리카 대표가 출전한다. 강호인 중국팀 2곳과 같은 조로 묶이게 된 이집트 팀 아누비스 게이밍이 난관을 어떻게 극복할지가 관전 포인트다. 지난 대회 우승팀을 배출했던 브라질과 전통의 강호 중국은 각각 3팀이 출전했다. 이번 대회에서는 중국이 브라질에 설욕할 수 있을지 팬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결선이 열리는 상하이 징안 스포츠 센터에는 CFS 굿즈들을 판매하는 부스가 설치될 예정이다. 수익금 전액은 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를 통해 중국 내 소수민족 아동, 청소년의 방한 용품을 지원하는데 쓰일 예정이다.

스마일게이트 엔터테인먼트 여병호 실장은 “이번 CFS 2019에는 이전 대회와 달리 아프리카 대표로 이집트 팀이 참가하며 진정한 글로벌 대회로 발돋움할 수 있게 됐다”라며 “전세계 모든 CFS 팬들이 이번 대회를 지켜 보고 있는 만큼 많은 팬들이 함께 즐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대회를 잘 개최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모든 경기는 유튜브 등을 통해 전 세계에 생중계되며, 자세한 내용은 CFS 2019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온라인 |
장르
FPS
제작사
스마일게이트
게임소개
'크로스파이어'는 세계 각국 특수부대 출신들로 구성된 글로벌 용병 주식회사들의 대결을 그린 밀리터리 FPS 게임이다. 팀 매치 위주의 실존 특수부대와 대 테러부대 캐릭터를 통해 유저들의 게임 몰입도를 증대시키고,... 자세히
이벤트
게임일정
2020
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