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넷마블에프앤씨, 메타버스 콘텐츠 제작 시설 설립한다

/ 1
▲ 넷마블에프엔씨 VFX 연구소 조감도 (사진제공: 넷마블)

넷마블 개발 자회사 넷마블에프앤씨는 8일 광명역 인근에 메타버스 VFX 연구소를 설립한다고 밝혔다.

메타버스 VFX 연구소는 넷마블에프앤씨가 추진하는 메타버스 사업 일환이다. 광명역 도보 5분 거리에 위치하며, 10월 말 건축허가접수를 완료하고 2022년 상반기 준공 예정이다.

VFX 연구소는 단일 모션캡처시설로는 국내 최대 규모이며, 모션캡처와 크로마키, 전신 스캐닝 등 메타휴먼 제작 및 메타버스 구현이 가능한 제작 공간 및 최신 장비 시설로 채워진다.

넷마블에프앤씨 서우원 공동대표는 "메타버스 VFX 연구소는 메타버스 월드 구현에 요구되는 공간, 장비, 인력을 한 장소에 모두 갖춘 최신, 최대 규모의 연구소"라며 "향후 글로벌 메타버스 세계의 새로운 메카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넷마블에프앤씨는 자회사 메타버스엔터테인먼트를 설립하고, 가상현실 플랫폼 개발과 버츄얼 아이돌 매니지먼트 등 게임과 연계된 메타버스 콘텐츠 제작과 서비스 사업 계획을 알렸다. 최근 카카오엔터테인먼트와 메타버스 사업 공동 진출을 위한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게임잡지
2000년 12월호
2000년 11월호
2000년 10월호
2000년 9월호 부록
2000년 9월호
게임일정
2022
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