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조이시티, 다날 메타버스 플랫폼에 게임 공급한다

/ 1
▲ 조이시티 CI(좌)와 제프 월드 BI(우) (사진제공: 조이시티)

조이시티는 26일, 결제 전문기업 다날에서 개발 중인 메타버스 플랫폼 제프(JEFF) 월드 콘텐츠 개발 등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제프 월드는 다날 계열사가 운영하는 메타버스 플랫폼으로, 유저 콘텐츠 활동이 수익과 소비로 이어지는 생태계를 비전으로 앞세웠다.

양사는 현실과 가상세계를 연결해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제프 월드 유저를 위한 콘텐츠를 선보인다. 조이시티는 제프 월드에서 유저들이 즐길 수 있는 게임과 콘텐츠를 개발하고, 리워드를 제공할 수 있는 경제 시스템과 선순환구조를 만든다. 또, 조이시티 게임 브랜드 홍보 공간과 게임 상품 마케팅도 한다.

다날 자회사 제프 노경탁 대표는 "이번 협약을 통해 현실과 가상 세계의 혜택이 연결될 수 있는 메타버스 플랫폼으로 입지를 다지게 됐다. 유저들의 온/오프라인의 참여를 이끌 수 있도록 조이시티에서 구축한 콘텐츠를 적극 활용하겠다"라고 밝혔다.

조이시티 조한서 상무는 "조이시티와 다날의 역량이 결합되어 새로운 경험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제프 월드' 내 모든 기능을 유기적으로 연결시켜 유저가 활동할 수 있는 공간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게임잡지
2000년 12월호
2000년 11월호
2000년 10월호
2000년 9월호 부록
2000년 9월호
게임일정
2023
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