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온라인

테라, 쿤룬 손잡고 10월부터 '중국' 본토 공략


▲ 테라 중국 계약 발표회 (사진 제공: 블루홀스튜디오)


온라인게임 전문 개발사 블루홀스튜디오는 자사 개발작 MMORPG '테라'가 중국 퍼블리셔 쿤룬이 개최한 계약 발표회를 시작으로 중국 공략을 본격화한다고 17일 밝혔다.


쿤룬은 16일, 북경의 북경화성 극장에서 열린 계약 발표회를 통해 중국 최대 규모 금액으로 진행된 ‘테라’ 계약의 의미를 소개하고 테스트 일정을 공개했다. ‘테라’의 첫 번째 테스트는 올해 10월 진행될 예정이며, 정식 서비스는 내년 상반기를 목표로 한다. 


특히, 발표회 현장에는 400여명이 넘는 현지 미디어 관계자와 유저가 참석해 게임에 대한 높은 관심을 보였다. ‘테라’는 지난 해 서비스를 실시한 대만에서 역동적인 액션과 수려한 그래픽으로 인기 게임순위 상위권에 오르며 중화권 시장에 성공적으로 진입한 바 있다.


쿤룬 주아휘 대표는 발표회를 통해 “테라는 해외에서도 인정받은 대작으로, 쿤룬이 글로벌 게임사로 나아가기 위한 중요한 성장 동력”이라며 “현지 특성을 고려한 수준 높은 서비스를 선보이며 중국 온라인게임 시장을 재편할 것”이라는 의지를 표명했다. 


블루홀 김강석 대표는 “중국은 전세계 최대 규모뿐 아니라 연 15%의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는 잠재력 높은 시장으로, 테라의 도약을 위한 핵심 요충지”라며 “블루홀의 개발력과 쿤룬의 추진력이 시너지 효과를 발휘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하겠다”고 전했다.


‘테라’는 이번 중국 서비스로 일본, 북미, 유럽, 대만에 이어 다섯 번째 해외 시장에 진출하게 됐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테라 . 01. 01
플랫폼
온라인 , 비디오 | PS4 , Xbox One
장르
MMORPG
제작사
블루홀스튜디오
게임소개
논타겟팅 MMORPG '테라'는 '발키온' 연합과 '아르곤'과의 전쟁을 그린 게임이다. 언리얼 엔진 3를 기반으로 개발된 '테라'는 화려한 그래픽과 박진감 넘치는 액션을 특징으로 내세웠다. 휴먼과 케스타닉, 아만... 자세히
이벤트
게임일정
2019
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