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온라인

배틀스타:리로드, 신규 콘텐츠 `스컬좀비모드` 추가

/ 1

▲ 스컬좀비모드를 추가한 `배틀스타: 리로드` (사진제공=넥슨)


넥슨은 7일 자사의 신작 횡스크롤 슈팅액션게임 ‘배틀스타: 리로드’ 라이트 버전(*사전공개서비스)에 술래잡기 방식의 ‘스컬좀비모드’를 새롭게 추가했다고 밝혔다.

연합군과 좀비들간의 대결을 그린 이번 ‘스컬좀비모드’에서는 시작과 동시에 무작위로 한 명의 유저가 높은 체력과 공격력을 가진 ‘좀비킹’으로 지정되며, 나머지 연합군 유저들은 주어진 시간 동안 ‘좀비킹’의 공격으로부터 살아남아야 한다.

‘좀비킹’으로부터 공격 받은 연합군측 유저는 ‘스컬좀비’로 감염되며, ‘좀비킹’과 함께 연합군을 공격해야 하는 미션을 부여 받는다. 특히 ‘스컬좀비’는 체력이 모두 소진되지 않아도 쓰러진 척으로 상대를 속일 수 있으며, 앉아 있으면 은신이 되는 등 기습에 용이한 다양한 특수능력을 지녔다.

이 밖에 넥슨은 초보유저들을 위해 인공지능(AI)들과 자유롭게 대전할 수 있는 ‘연습모드’를 추가했다.

넥슨에서 리로드 개발을 총괄하는 정영석 본부장은 “감염과 생존 사이에서 펼쳐지는 양 진영간의 치열한 전투가 강도 높은 긴장감을 선사해줄 것”이라고 전하며, “각 캐릭터들이 가진 특성을 잘 살린다면 좀비들로부터 어렵지 않게 생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번에 추가된 ‘스컬좀비모드’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리로드의 공식 홈페이지(http://reload.nexon.com)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리로드는 국민게임인 ‘카트라이더’를 개발한 넥슨의 정영석 본부장이 7년 만에 지휘봉을 잡고 기획단계에서부터 디렉팅한 횡스크롤 슈팅액션게임으로, 직관적인 게임방식과 방과 방을 넘나들며 펼쳐지는 스릴 넘치는 전투가 특징이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온라인
장르
액션
제작사
넥슨
게임소개
횡스크롤 액션 슈팅 게임 '배틀스타: 리로드'는 직관적인 게임방식과 방과 방을 넘나들며 펼쳐지는 긴장감 넘치는 공방전을 특징으로 내세운 게임이다. 제한시간 동안 무제한 리스폰되는 데스매치 룰을 기반으로 최소 2명... 자세히
게임잡지
2003년 4월호
2003년 2월호
2003년 1월호
2002년 12월호
2002년 11월호
게임일정
2020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