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뷰/리뷰 >

온라인게임에 도전한 남코(테일즈 오브 이터니아 온라인)

남코라는 이름은 팩맨부터 릿지레이서, 에이스 컴뱃, 철권 등 비디오게임의 큰손이라 불리는 개발사다. 이런 개발사가 최근 주류가 되다시피 한 MMORPG 개발에 열을 올리고 있으며 첫 온라인게임의 원작으로 ‘테일즈 오브 이터니아’를 선택했다. 비디오 게임을 원작으로 개발하는 온라인게임은 어떤 모습인지 궁금하지 않은가?

지난번 프리뷰에서 공개되지 않았던 최신정보를 지금부터 소개하겠다.

테일즈 오브 이터니아를 선택한 이유
남코의 CT크리에이터 그룹의 프로듀서이자 테일즈 오브 이터니아 온라인(이하 TOEO)의 메인 개발자인 사토 씨는 TOE를 온라인게임으로 만드는데 선택된 이유를 다음과 같이 설명했다.

“지금 아시아에서 일본 애니메이션의 인기는 대단하다. 애니메이션과 같은 연출과 전투장면을 구현해 큰 호평을 받은바 있는 TOE 시리즈가  MMORPG로 개발하는데 원작으로 선택된 이유는 어쩌면 당연한 것일지도 모른다”

▲테일즈 시리즈는 MMORPG스러운 비디오 게임이었다?

사토 씨의 이 발언을 통해 알 수 있는 것은 TOEO가 일본 서비스에 안주하지 않고 아시아 온라인게임 시장진출을 노리고 있음을 파악해볼 수 있다. 그러나 아시아 지역의 서로 다른 문화의 차이를 어떻게 극복할 수 있을까?

▲그리고 여기 테일즈 오브 이터니아 온라인이 곧 등장한다

TOE는 이런 문화의 차이를 극복하는데 별 문제가 없다. 게임 자체가 서로 다른 문화를 가지고 있는 ‘이터니아’라는 세계가 배경이고 여기서는 아시아의 다양한 문화가 재미있게 전개될 수 있다고 생각되기에 남코는 TOE를 첫 온라인게임의 원작으로 선택한 것이다.

원작의 재구성을 통해 다양한 재미를 이끌어낸다
TOE 시리즈의 테마는 ‘동료들과 얽히는 굴레’였으며 TOEO 역시 이 테마를 그대로 따르게 된다. 원작은 주인공을 중심으로 동료들과의 관계가 게임을 진행하는데 하나의 축이었지만 온라인화 되면서 주인공은 게이머 자신이 된다는 것이 다를 뿐이다.

즉 TOEO에서 게임에 접속한 게이머 하나하나가 주인공 그 자체이며 또 다른 게이머들과 커뮤니티를 이끌어내 게임을 진행하게 되는 것이 원작과의 차이점이다.

▲원작에서 불의 정령 이프리트를 찾기위한 모험도 그대로 구현

개발중 화면을 살펴보면 원작에서 보던 화면의 느낌을 그대로 가져오고 있다는 인상을 받게된다. 실제 원작을 플레이했던 게이머라면 TOEO를 할때 추억의 장소로 되돌아왔다는 기분을 맛볼 수 있게 될 것이다.

이는 TOEO가 원작의 외전 형식으로 개발중이기 때문이다. 원작의 주인공 릿드와 그의 동료들과 같은 시간속에서 게이머는 자신의 캐릭터를 성장시켜 나가는 설정이지만 릿드와 같이 모험에 죽고 모험에 사는 인생을 강요하지는 않는다.

▲모험에 죽고 모험에 사는 인생이 아니다. 인생 그 자체를 즐겨라!

알다시피 비디오 게임은 전투와 모험의 연장속에서 스토리를 이어가지만 MMORPG는 게임속에서 활동이 거의 일상생활과 다를바 없다. 따라서 TOEO에서는 요리를 만들면서 시간을 보낼 수도, 물건을 사고팔고 거리를 산책하면서 동료를 모아 이터니아 세계로 여행을 떠나게 된다.

확실한 것은 TOEO는 원작의 세계를 뛰어넘는 방대한 세계관과 시스템을 구성하고 그에 걸맞은 재미를 이끌어 내기위해 노력하고 있다는 것이다.

캐릭터의 직업은 5종류가 존재TEOE에서 게이머가 선택할 수 있는 직업은 5종류가 존재한다, 직업의 종류는 원작 캐릭터에서 연상할 수 있는 직업을 온라인화 하면서 그에 맞게 변형한 것으로 직업별 특징과 세부 사항을 예상해볼 수 있다.

물론 어떤 직업을 선택하는가에 따라서 플레이 전체 스타일이 바뀌는 것은 당연한 일이지만 TEOE의 직업은 기존 MMORPG에서는 생소한 개념이 있으니 주의해서 살펴보자.

1) 전사: 원작 주인공인 릿드를 기본으로 한 직업이다. 검과 방패를 사용해 전투를 벌인다. 특히 방어력이 높아 동료를 지키기 위해 최전선에서 전투를 벌이는 탱커와 같은 역할을 한다.

2) 검사: 역시 원작에 등장한 노(老)기사 레이스를 기본으로 한 직업으로 양손에 무기를 들 수 있다. 전사가 방패를 사용해 방어력을 높인 반명 검사는 방어력을 포기하고 공격력을 높인 직업이다.

3) 격투가: 가볍고 빠른 몸을 이용한 연속공격으로 적진에 돌입해 혼란에 빠뜨리는 특기를 가진 직업이다. 특히 기공을 이용해 스스로 회복술을 사용할 수 있는 직업이기도 하다.

4) 성창령술사(聖唱靈術士): 동료들이 회복과 각종 버프를 담당하는 창령술을 사용하는 직업이다. 일종의 중세시대의 백마법사와 같은 직업이라고 생각하면 된다. 주로 파티를 안정화 시키는 역할을 담당한다.

5) 마창령술사(魔唱靈術士): 성창령술사와 반대되는 직업으로 주로 강력한 정령을 불러내 적을 공격하는 직업이다. 일종의 흑마법사와 같은 개념으로 강력한 범위공격을 사용하기 때문에 파티 공격력 강화에 도움이 된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온라인
장르
MMORPG
제작사
반다이남코게임즈
게임소개
'테일즈 오브 이터니아 온라인'은 '테일즈 시리즈'의 테마인 '동료와의 믿음'에 포커스를 맞추고 있는 MMORPG로 기존 테일즈 시리즈만의 톡특한 전투방식이었던 '리니어 모션배틀 시스템'과 '스킷 시스템'을 온라... 자세히
이벤트
게임일정
2020
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