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비디오

글로벌 힐링게임 '어비스리움', 닌텐도 스위치로 즐긴다

어비스리움
▲ '어비스리움' 닌텐도 스위치 버전 개발 확정 (사진출처: 플레로게임즈)

플레로게임즈는 25일(목), 글로벌 힐링게임 ‘어비스리움’ 콘솔 버전 개발 계획을 밝혔다. 개발은 자회사 아이들상상공장에서 진행하며, 대상 플랫폼은 전세계 1천 만대 판매고를 넘어 순항중인 화제의 콘솔 닌텐도 스위치다.

플레로게임즈는 성장 모멘텀 및 탄탄한 IP 확보의 일환으로 지난해 8월 국내 개발사 아이들상상공장을 인수한 바 있다. 이후 각자 독립성은 유지한 채 모바일 게임 개발 및 서비스 측면에서 서로의 노하우를 공유해 왔으며, 양사의 첫 합작 타이틀 ‘어비스리움’ 콘솔 버전 개발에 본격 착수하면서 보다 긴밀한 관계를 구축하게 됐다.

금번 콘솔 버전 개발이 확정된 ‘어비스리움’은 2016년 7월 국내 개발사 아이들상상공장이 개발한 작품으로, 가상 공간에서 자신만의 수족관을 운영하는 모바일 게임이다.

파스텔 톤의 미려한 그래픽과 마음을 편안하게 만드는 사운드 등 특유의 감성으로 누적 2,500만 다운로드를 돌파하며 글로벌 힐링게임으로 자리매김 하였고, 서비스를 시작한지 1년 반이 지난 지금까지도 하루 80만 명이 넘는 이용자들이 매일 게임을 즐기고 있을 만큼 꾸준한 인기를 이어오고 있다.

아이들상상공장 김상헌 대표는 “닌텐도 스위치의 서드 파티로 합류할 수 있게 되어 영광이다”라며 “플랫폼 확장으로 ‘어비스리움’을 더 많은 분들께 선보일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플레로게임즈 장상옥 이사는 “플랫폼을 제외하고 아직 출시 시기나 구체적인 스펙 등 명확히 정해진 바는 없다”며 “모바일을 뛰어넘어, 콘솔에서만 제공할 수 있는 고퀄리티의 그래픽과 다채로운 경험들이 포함될 것”이라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이벤트
게임일정
2019
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