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홍대 놀거리 명소 될까? 서교동에 테마파크 'VR스퀘어' 오픈

Share on Google+

▲ 지난 20일에 열린 'VR스퀘어' 현장 (사진제공: 한국콘텐츠진흥원)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은 지난 20일, 서울 마포구 서교동에 도심형 VR 테마파크 'VR스퀘어'를 열었다.

'VR스퀘어'는 한콘진의 2017 지역주도형 VR콘텐츠 체험존 조성 지원사업 일환이다. 지역주도형 VR콘텐츠 체험존 조성 지원사업은 전국 거점에 VR 유통 플랫폼을 조성해 다양한 VR콘텐츠 제작, 유통 환경을 조성하고,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추진됐다.

'VR스퀘어' 조성은 국내 최초로 프리롬(이용자가 이동하면서 전개하는 게임) 방식의 VR 콘텐츠를 개발하고 일본과 중국 등에 VR콘텐츠를 수출한 경험이 있는 스코넥엔터테인먼트가 주관했으며, 분석과 공간 구축 등에 노하우를 가지고 있는 대승인터컴이 참여했다. 

홍대 근처에 자리한 'VR스퀘어'는 약 1,705㎡(516평, 전용 면적 390평)에 ▲워킹 어트랙션 ▲탑승형 시뮬레이터 ▲기구물 VR ▲룸스케일 등 VR 콘텐츠 27종이 설치되어 있다.

다양한 VR 어트랙션과 콘텐츠들은 각 층 테마존에 나뉘어 배치되어 있다. 탑승형 VR 테마존에는 만리장성에서 부스터 달린 인력거를 타고 질주하는 '만리장성 : 더 그레이트 월'과 '번지점프 VR', 호러 VR '공포의 도로' 등이 있다.

서바이벌 VR 테마존에는 워킹 어트랙션 VR콘텐츠 '모탈 블리츠 포 워킹 어트랙션'을 직접 체험할 수 있다. 이 외에도 ▲아케이드 VR '쥬시팡팡' ▲플라이 슈팅 VR '퓨쳐라이드'  ▲호러 VR '화이트데이 : 담력시험' ▲방탈출 VR '더 도어' ▲스포츠 VR '베이스볼'과 '핑퐁킹즈'가 설치되어 있다.

마지막으로 룸스케일 구조의 개별 공간에서는 '바이브(Vive)' 콘텐츠 13종을 체험할 수 있으며, 유통 지원을 위한 별도의 비즈니스 미팅 공간도 구축됐다.




▲ 걸어다니면서 즐기는 VR 게임도 배치되어 있다 (사진제공: 한국콘텐츠진흥원)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김미희
초심을 잃지 말자. 하나하나 꼼꼼하게.
페이스북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이벤트
게임일정
2018
12
인기게임순위
  • 1 리그 오브 레전드
  • 2 로스트아크
  • 3 오버워치
  • 4 서든어택
  • 5 카트라이더
  • 6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
  • 71 메이플스토리
  • 81 피파 온라인 4
  • 92 던전앤파이터
  • 102 블레이드앤소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