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모바일

예상치 못한 부활, '커맨드 앤 컨커' 모바일 신작 첫 발표

Share on Google+
게임메카 / 제휴처 통합 32,500 View 게임메카 내부 클릭수에 게임메카 뉴스를 송고 받는 제휴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SNS 통합 34,693 View 게임메카 트위터(@game_meca)와 페이스북(@게임메카)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 '커맨드 앤 컨커: 라이벌' 트레일러 (영상출처: EA 공식 유튜브 채널)

'커맨드 앤 컨커' 시리즈는 비운의 전략 게임으로 손꼽힌다. 한때는 최고의 전략 게임 중 하나로 손꼽혔으나 '커맨드 앤 컨커 4: 타이베리안 트와일라잇'이 혹평을 면치 못하고, 이후 후속작도 지지부진하며 결국 명맥을 다했다. 이러한 '커맨드 앤 컨커'가 예상치 못한 곳에서 부활했다. 바로 모바일이다.

EA는 6월 9일(북미 기준) 열린 EA 플레이 2018 프레스 컨퍼런스 현장에서 '커맨드 앤 컨커' IP를 기반으로 한 모바일 전략 게임 '커맨드 앤 컨커: 라이벌'을 공개했다. 현장에서는 공식 트레일러와 함께 게임 진행을 자세히 살펴볼 수 있는 시연이 진행됐다. 일단 '커맨드 앤 컨커: 라이벌'은 모바일 RST다. 플레이어는 친구 또는 다른 유저와 실시간으로 1:1 대전을 벌일 수 있다.

전투는 모바일에 맞춰 조작도 간단하고, 플레이 타임도 짧다. 화면 좌우에 두 유저 본진이 있으며, 각 유저는 실시간으로 원하는 병력을 소환해낼 수 있다. 병력을 소환하면 별도 조작 없이 자동으로 전투가 이뤄진다. 이러한 점은 화면을 상하로 나누고, 카드 형태로 만들어진 병력을 소환하며 싸우는 '클래시 로얄'과 유사하다.

그러나 '커맨드 앤 컨커: 라이벌'의 핵심은 점령이다. 맵에 있는 거점 세 곳을 병력으로 점령해야 게임을 유리하게 이끌어갈 수 있다. 상대보다 더 많은 거점을, 더 오랜 시간 점할수록 가운데 있는 미사일을 사용할 권한이 주어진다. 미사일 한 방에 본진 체력 절반이 날아가기에 거점 확보에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커맨드 앤 컨커: 라이벌'은 구글 플레이 및 애플 앱스토어로 출시된다. 모바일 전략 게임으로 부활하는 '커맨드 앤 컨커'가 어떠한 평가를 얻게 될 지 귀추가 주목된다.






▲ 가운데 미사일을 점령하는 것이 핵심이다 (사진출처: EA 플레이 생중계 갈무리)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김미희
초심을 잃지 말자. 하나하나 꼼꼼하게.
페이스북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이벤트
게임일정
2018
06
인기게임순위
  • 1 리그 오브 레전드
  • 21 메이플스토리
  • 31 오버워치
  • 4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
  • 5 던전앤파이터
  • 6 서든어택
  • 71 피파 온라인 4
  • 81 리니지
  • 9 스타크래프트: 브루드 워
  • 10 블레이드앤소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