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세가 ‘토탈 워’가 삼국지 천하 통일하나? 평가 극찬

24일 국내 발매된 '토탈 워: 삼국' (사진제공: 세가퍼블리싱코리아)
▲ 24일 국내 발매된 '토탈 워: 삼국' (사진제공: 세가퍼블리싱코리아)

지난 23일 출시된 '토탈 워: 삼국'이 비평가와 게이머로부터 극찬을 받으며 초기 흥행에 성공하고 있다.

먼저 종합 리뷰 집계 사이트 메타크리틱에서 '토탈 워: 삼국'은 84점이라는 좋은 점수를 기록하고 있다. IGN은 "뛰어난 페이스와 강력한 캐릭터 메카니즘을 통해 흥미진진하고 도전심을 불러일으키는 캠페인을 구현했다"라며 93점을 줬으며, 하드웨어 전문지 wccftech는 "이 게임은 토탈워 시리즈의 최고 작품이다"라며 100점을 매겼다.

비디오 게임 리뷰 집계 사이트인 오픈크리틱에서도 84점이라는 높은 점수를 얻고 있다. 이는 최근 고평가를 받으며 화제가 된 '플래그 테일: 이노센스'의 81점보다 높은 수치며, '모탈 컴뱃 11(83점)', '데이즈 곤(71점)', '아노 1800(81점)', '레이지 2(71점)'도 넘어서는 최근 두 달간 출시 게임 중 최고 점수다.

게이머 평가도 높다. 스팀에서 '토탈 워: 삼국'은 '매우 긍정적' 평가를 유지하고 있다. 국내 게이머들은 '코에이 삼국지보다 낫다'라는 반응을 보이며 후한 점수를 줬으며, '삼국지' 본고장인 중화권 게이머들도 극찬 중이다. '삼국지'에 대한 인지도가 비교적 낮은 서양권에서도 '토탈 워' 시리즈 팬들에 의해 좋은 평가를 얻고 있다.

첫 날 동시접속자 수 16만 명을 돌파한 '토탈 워: 삼국' (사진출처: 스팀)
▲ 첫 날 동시접속자 수 16만 명을 돌파한 '토탈 워: 삼국' (사진출처: 스팀)

이로 인해 '토탈 워: 삼국'은 출시 첫 날 스팀에서 동시 접속자 16만 2,500 명을 기록하며 성공적인 데뷔 무대를 가졌다. 이는 '도타 2', '카운터 스트라이크: GO', '배틀그라운드' 등 기존 인기게임들에 이은 수치다. 이로 말미암아 '토탈 워: 삼국'은 전세계 최고 판매 제품 순위에도 당당히 이름을 올리고 있다.

'토탈 워: 삼국'은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두 차례 발매를 연기한 게임이다. RTS 명작으로 이름이 높은 '토탈 워'와 아시아권에서 가장 잘 알려진 IP인 '삼국지'를 결합해 출시 전부터 동·서양에서 높은 기대를 모았다. 특히 국내의 경우 자막은 물론 시리즈 최초로 음성까지 현지화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토탈 워: 삼국'은 국내 온·오프라인 쇼핑몰에서 구매 가능하며, 스팀 기준 정가는 5만 9,800원이다. 디지털 버전의 경우 오는 30일까지 구매 시 '황건적의 난' 군주팩 DLC를 무료로 증정한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토탈 워: 삼국 2019년 5월 23일
플랫폼
PC |
장르
전략시뮬
제작사
크리에이티브어셈블리
게임소개
‘토탈 워: 삼국’는 크리에이티브어셈블리의 간판 타이틀 ‘토탈 워’ 시리즈 작품으로, 기존작들과는 다르게 중국 ‘삼국지’를 소재로 한다. 게임에서 플레이어는 서기 190년 중국을 무대로, 황제를 손아귀에 넣은 ‘... 자세히
페이스북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이벤트
게임일정
2019
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