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선데이토즈, '상하이 애니팡' 유저와 발달장애 아동 돕는다

▲ '상하이 애니팡' 대표 이미지 (사진제공: 선데이토즈)

선데이토즈는 19일부터 25일까지 자사 모바일게임 '상하이 애니팡'을 통해 발달장애 아동, 청소년 및 자폐인 디자이너를 위한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한다.

게임에서 생성되는 하트를 게임 플레이 등으로 소모해 800만 개 이상 쓰면 선데이토즈가 전문 기관에 후원금을 기부하는 것이다. 후원금은 전문 교육 기관 오이스타와 삼분의이에 전달된다. 아울러 자폐인 디자이너들이 직접 그린 블록 10종이 게임에 등장한다.

'상하이 애니팡'에서 사회공헌활동을 하는 것은 작년에 이어 두 번째다. 선데이토즈 김신현 PD는 "많은 분들의 참여와 호응으로 미션을 조기 완료한 지난 해에 이어 이용자들의 참여와 온정을 담아낼 최선의 이벤트와 서비스를 선보이겠다"라고 말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이벤트
게임일정
2019
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