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모바일

넷블루게임즈, '미르의 전설 2' 모바일게임 국내 출시한다

▲ '미르의 전설 2' IP 사용 계약 체결식 (사진제공: 넷블루게임즈)

넷블루게임즈는 위메이드 자회사 전기아이피와 '미르의 전설2' IP 사용 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계약을 통해 넷블루게임즈는 중국 개발사 소주선봉이 제작한 '미르의 전설2' IP 기반 모바일게임 ‘열화뇌정(烈火雷霆)'을 '미르의 전설2 어게인'이라는 이름으로 국내 정식 출시할 예정이다. ‘미르의 전설2 어게인’은 원작을 충실히 구현했으며, PK와 사북성 공성전, 아이템 거래, 보스 레이드 등이 주요 콘텐츠다. 

'미르의 전설2'는 국내와 중국 온라인게임 시장에서 큰 성공을 거둔 게임이다. 특히 중국에서는 현재까지 높은 인지도를 보유하고 있으며, 그 IP를 활용한 게임들도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다.

넷블루게임즈 관계자는 “이미 해외에서 입증을 받은 훌륭한 IP와 계약하게 되어 기쁘다”라며 “출시 전까지 국내 유저들의 눈높이를 충족시킬 수 있는 철저한 현지화 작업을 통해 흥행을 이어가겠다”라고 전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이벤트
게임일정
2019
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