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온라인

[유물영상] 희망 가득했던 소프트맥스 '포립' 발표회 현장

게임메카 / 제휴처 통합 10,035 View 게임메카 내부 클릭수에 게임메카 뉴스를 송고 받는 제휴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SNS 통합 24,862 View 게임메카 트위터(@game_meca)와 페이스북(@게임메카)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여전히 많은 사람들이 그리워하는 '포립(4Leaf)' 기억하시나요? 처음엔 소프트맥스 온라인게임 서비스를 위해 개발되었는데, 클라이언트 자체만으로 폭발적인 인기를 끌었습니다. 이후 '주사위의 잔영'까지 추가되며 큰 사랑을 받았죠. 당시 접속 시간에 따라 GP(게임머니)를 줬기에, 학교에서 돌아오자마자 허겁지겁 접속했던 기억이 나네요.

그렇게 큰 사랑을 받았던 포립은 2003년 브라우저에서 웹 기반으로 전환했는데, 이는 포립 몰락의 시작이었습니다. 결국 웹으로 옮긴 포립은 2009년 서비스 종료에 이르렀죠. 그 후 많은 사람들의 염원으로 2018년 봄 '주사위의 잔영'이 모바일게임으로 부활했지만, 그마저도 출시 1주년을 채우지 못하고 서비스를 종료해 큰 아쉬움을 남겼습니다.

지금도 포립을 잊지 못하는 분들을 위해, 19년 전 2000년 5월 진행됐던 소프트맥스의 '4Leaf 제작발표회' 영상을 준비했습니다. 정식 서비스를 앞두고 진행됐던 당시 발표회에선 작가 전민희, 원화가 유현이 인터뷰까지 진행했습니다. 그들이 그린 포립은 어떤 모습이었을지, 영상으로 만나보겠습니다.

▲ 소프트맥스 '포립(4Leaf)' 제작발표회 (영상촬영 및 제작: 게임메카)


'포립(4Leaf)'의 세계관을 쓴 전민희 작가 (사진: 게임메카 촬영)
▲ '포립(4Leaf)'의 세계관을 쓴 전민희 작가 (사진: 게임메카 촬영)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4리프 2003년 12월 15일
플랫폼
온라인 |
장르
제작사
게임소개
이용자들은 4리프에 접속할 때 자신의 분신이 되는 아바타로서의 캐릭터를 고르게 되는데 이 캐릭터들은 각자의 배경 스토리를 가지게 된다. 소프트맥스는 이번 4리프에서도 스토리 설정 및 캐릭터 디자인을 전문가들에게 ... 자세히
페이스북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이벤트
게임일정
2019
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