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모바일

소통 중심의 운영 장담, 조이시티 '블레스 모바일' 출시

▲ '블레스 모바일' 대표 이미지 (사진제공: 조이시티)

조이시티는 자회사 씽크펀에서 개발한 모바일 MMORPG '블레스 모바일' 정식 서비스를 시작했다. 

양대 마켓을 통해 출시된 ‘블레스 모바일’은 출시 전 사전 예약에 200만 명 이상이 참여 한데다 공식 카페 가입자 수가 8만 명을 넘어서는 등 많은 기대를 받고 있다. 특히, 이 게임은 언리얼 엔진4 기반의 룩앤필 외에도 자동과 수동 플레이에 대한 밸런스를 갖춘 것이 강점이며, 1레벨부터 지원되는 초보자 길드와 다양한 길드 전용 혜택 등 차별화된 길드 시스템이 특징이다. 

지난 20일 진행된 비공개 테스트에서는 게임성 및 안정성 점검을 성공적으로 마쳤으며, 테스트 참여 대상자들이 보내준 의견을 빠르게 수렴, 반영하는 등 유저와의 소통을 우선적으로 고려해 게임의 완성도를 높였다.  

이번 출시 스펙에 포함된 클래스는 ‘버서커’, ‘레인저’, ‘가디언’, ‘팔라딘’, ‘메이지’의 총 다섯 종류로, 방어력이 뛰어난 탱커 ‘가디언’과 활을 사용한 원거리형 딜러 ‘레인저’ 등 탱딜힐 중심의 플레이를 통한 전략적 전투를 즐길 수 있다. 

또한 ‘블레스 모바일’ 정식 출시를 기념해 풍성한 이벤트가 열린다. 7일 동안 연속 출석하는 유저에게는 게임 재화인 ‘블랙 루메나’를 지급하며, 유저가 10레벨을 달성할 때마다 여러 아이템을 보상하는 것은 물론 50레벨 달성 시 ‘희귀 등급 애완펫’을 선물한다.  

조이시티 이성진 사업부장은 "온라인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CBT를 통해 보내주신 의견을 실시간으로 피드백하며 유저 분들과 함께 ‘블레스 모바일’을 완성시켜 왔기에 감사의 인사를 먼저 전하고 싶다"며,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함과 동시에 오프라인 간담회를 비롯한 소통 중심의 운영을 바탕으로 오랜 기간 사랑받는 모바일 MMORPG가 되겠다"고 전했다. 

‘블레스 모바일’에 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카페 및 브랜드 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이재오 기자 기사 제보
페이스북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이벤트
게임일정
2020
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