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모바일

와일드 리프트 e스포츠 시작, 2021 WCK 9월 7일 개막

/ 2
▲ 와일드 리프트 챔피언스 코리아가 드디어 출범한다 (사진제공: 라이엇게임즈)

와일드 리프트 e스포츠가 본격적으로 시작한다.

라이엇게임즈는 '리그 오브 레전드: 와일드 리프트(이하 와일드 리프트)' e스포츠 대회인 2021 와일드 리프트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WCK)가 9월 7일 개막전을 시작으로, 2주 동안의 혈전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2021 WCK는 라이엇 게임즈가 야심차게 발표한 와일드 리프트 월드 챔피언십에 출전할 한국 지역 대표를 선발하는 대회다. 라이엇 게임즈는 올해 5월 미디어 간담회를 통해 모바일 게임인 와일드 리프트를 활용한 e스포츠 대회를 지역별로 개최할 것이며 대표로 선발된 팀들을 한 자리에 모아 월드 챔피언십을 열겠다고 밝힌 바 있다. WCK는 한국의 와일드 리프트 팀들을 모아 월드 챔피언십 티켓을 놓고 겨루는 첫 써킷 대회다. 

이번 WCK에는 총 8개 팀이 참가한다. 리그 오브 레전드 프로팀을 갖고 있는 KT 롤스터 Y와 T1, 리브 샌드박스가 LCK 시드를 받아 참가하며 와일드 리프트 아마추어 대회인 '와리와리 대난투'를 통해 선발된 글럭 게이밍(GLUK Gaming), 베이비 이즈 87(Baby is 87), 브레이크 프레임 게이밍(Break Frame Gaming;BFG), 레츠 고 투 마스(Let's Go to Mars ;LGTM), 팀 엔씨(Team NC) 등 5개 팀이 나선다. 

조별 4개팀씩 A조와 B조로 나뉘어 진행되는 그룹 스테이지는 7일부터 12일까지 진행된다. 그룹 스테이지는 3전 2선승제의 풀리그 방식으로 펼쳐지며 각 조에서 1, 2위를 차지한 팀이 4강 플레이오프에 진출한다.

▲ 2021 WCK 참가팀 (사진제공: 라이엇게임즈)

▲ 2021 WCK 대회 일정 (사진제공: 라이엇게임즈)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비디오
장르
AOS
제작사
라이엇게임즈
게임소개
'리그 오브 레전드: 와일드 리프트'는 리그 오브 레전드의 모바일 및 콘솔 버전이다. 모바일과 콘솔에서 플레이할 수 있게 게임 시간을 축소시키기 위해서 소환사의 협곡에 몇몇 변화를 더했고 챔피언 스킬, 새로운 룬... 자세히
이재오 기자 기사 제보
만평동산
2018~2020
2015~2017
2011~2014
2006~2010
게임일정
2021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