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조이시티 미소녀 게임 프로젝트M, 빌리빌리가 서비스

/ 2
▲ 프로젝트M 대표 이미지 (사진제공: 조이시티)

조이시티는 29일, 빌리빌리와 프로젝트M 글로벌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프로젝트M은 조이시티 자회사 모히또게임즈가 개발한 수집형 RPG다.

프로젝트M은 미소녀 캐릭터를 앞세운 수집형  RPG로 근미래 디스토피아 이후 신세계를 모험하는 이야기를 담는다. 게임 캐릭터를 수집해 키울 수 있으며, 육성 방향에 따라 캐릭터가 여러 스타일로 변화한다. 또한 다양한 조합이 가능한 시스템을 통해 나만의 전략을 펼 수 있다.

빌리빌리는 2009년 설립된 중국 서브컬쳐 플랫폼 운영사 겸 글로벌 퍼블리셔로 2018년 나스닥에 상장했다. 벽람항로, 명일방주 등 서브컬처 장르 게임을 서비스하며 이 분야 대표 퍼블리셔로 자리하고 있다. 이번 계약으로 조이시티는 빌리빌리와 협업해 프로젝트M을 한국, 일본, 미국 등에 서비스한다.

조이시티 조성원 대표는 "프로젝트M은 기획 초기부터 글로벌 서브컬처 시장에서의 성공을 목표로 기존의 미소녀 육성 RPG 한계를 넘어 새로운 차원의 재미를 보여주기 위해 모든 역량을 동원한 작품"이라며, "글로벌 메이저 퍼블리셔인 빌리빌리의 서브컬처 장르에 대한 깊은 이해와 노하우를 더하여 글로벌 시장에서 큰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게임잡지
2000년 12월호
2000년 11월호
2000년 10월호
2000년 9월호 부록
2000년 9월호
게임일정
2022
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