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PC, 비디오

11년 만의 밸런스 패치, 디아 2 개발에 재시동 걸렸다

/ 2
▲ 디아블로 2: 레저렉션 2.4 패치 미리보기 (사진출처: 디아블로 2: 레저렉션 공식 블로그)

블리자드는 16일, 내년 초 디아블로 2: 레저렉션에 적용될 2.4 패치 내용과 방향성을 소개했다.

이번 패치에서 유심히 볼 부분은 밸런스 변경이다. 해당 업데이트는 지난 2010년 3월 디아블로 2의 1.13c 패치 이후 11년 만에 진행되는 것으로, 사실상 종료된 원작 핵심 요소 개발에 다시 한 번 시동을 건다는 뜻이다. 

이에 대해 블리자드는 ‘(디아2 레저렉션은) 원작의 느낌을 최대한 살리는 리마스터 버전으로 출시됐지만, 더 재미있고 실용적으로 바뀌기를 원하는 유저 목소리도 함께 경청해서 결정한 것’이라 밝혔다. 아울러 빌드의 다양성과 직업 판타지를 확장하기 위해 모든 직업의 기술들을 재검토할 것이라 덧붙였다.

첫 래더 시즌도 선보인다. 기본적으로 순위표 상위에 오르기 위해 경쟁하고, 래더에서만 구할 수 있는 고유 룬어를 잠금 해제할 수 있다. 시즌이 끝나면 래더 캐릭터는 비래더 버전으로 이전되고, 다음 시즌이 시작될 때까지 해당 캐릭터로 플레이할 수 있게 된다. 

이외에도 새로운 호라드림의 함 제조법이 적용돼 세트 아이템을 업그레이드하고 아이템 빌드 가능성의 폭을 넓힐 수 있게 되며, 세트 아이템의 경우 성능이 부족해 버려지는 세트들이 개편된다. 블리자드는 이에 대해 ‘세트 아이템을 부분적으로, 혹은 완전히 조합해서 사용할 때 더 많은 이점을 누릴 수 있을 것’이라 언급했다.

직업 기술과 함께 액트 2 사막 용병을 제외한 타 용병들의 밸런스도 수정되며, 이에 따라 새로운 룬어가 다수 추가된다. 기존에 잘 고려되지 않거나 버려지는 용병들을 활용할 수 있도록 개선한다는 방침이다.

디아블로 2: 레저렉션 2.4 패치 관련 자세한 내용은 공식 블로그 포스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디아블로 2: 레저렉션 2021년 9월 24일
플랫폼
PC, 비디오
장르
액션 RPG
제작사
블리자드
게임소개
'디아블로 2: 리저렉티드'은 2편과 그 확장팩 파괴의 군주 리마스터 버전이다. 우선 기존 2D 그래픽을 HD 3D로 교체하고 시네마틱 영상을 비롯해 캐릭터 스킬과 움직임 등을 현세대에 맞게 새로 제작했다. 그래... 자세히
김경민 기자 기사 제보
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게임잡지
2005년 3월호
2005년 2월호
2004년 12월호
2004년 11월호
2004년 10월호
게임일정
2022
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