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PC, 비디오

오픈월드형 스토리 모드? 스트리트 파이터 6 내년 출시

/ 1
▲ 스트리트 파이터 6 대표 이미지 (사진출처: 게임 공식 홈페이지)

올해 2월에 티저 영상 공개로 눈길을 끌었던 스트리트 파이터 6가 내년에 출시된다. 총 3가지 모드를 지원하며, 대전격투게임 고수부터 초보자까지 아우를 수 있는 폭넓은 컨트롤 체계를 갖춘 것이 특징이다.

캡콤은 3일 진행된 플레이스테이션 온라인 간담회 스테이트 오브 플레이를 통해 자사 신작 ‘스트리트 파이터 6’에 대한 자세한 내용을 전했다. 우선 현재 기준으로 공개된 캐릭터는 류, 루크, 춘리, 제이미까지 4종이며, 신규 캐릭터인 제이미 외에는 모두 전작과 크게 달라진 외형이 눈길을 끈다. 특히 류는 수염을 덥수룩하게 길렀고, 춘리는 눈매가 매서워졌다.

▲ 스트리트 파이터 6 발표 트레일러 (영상출처: 캡콤아시아 공식 유튜브 채널)




▲ 현재 공개된 출전 캐릭터 (사진출처: 스트리트 파이터 6 공식 홈페이지)

전작으로부터 7년 뒤에 출격할 이번 타이틀 방향성은 ‘강해지기 위해 싸우는 모든 플레이어를 받아들인다’는 것이다. 상대와 주먹을 맞대는 정통 대전격투를 계승한 파이팅 그라운드에, 주요 캐릭터는 물론 플레이어도 본인의 이야기를 완성해나갈 수 있는 스토리 모드인 월드 투어, 선의의 경쟁을 위해 각지에서 모인 유저들이 격돌하는 대결의 장인 배틀 허브까지 3가지 모드를 지원한다.

여기에 유저가 본인 취향 및 상황에 맞춰 두 가지 컨트롤 중 하나를 선택해서 플레이할 수 있다. 먼저 복잡한 커맨드 입력 없이 방향키와 버튼 하나만으로도 필살기를 비롯한 강력한 기술을 사용할 수 있는 ‘노멀 타입’이 있다. 이어서 기존 시리즈와 마찬가지로 조작은 다소 복잡하지만 본연의 커맨드를 맞춰가는 정통적인 재미를 맛볼 수 있는 클래식 타입이 있다.


▲ 복잡함을 줄인 노멀 타입과 격투게임 본연의 맛을 살린 클래식 타입을 지원한다 (자료출처: 스트리트 파이터 6 공식 홈페이지)




▲ 스트리트 파이터 6 스크린샷 (사진출처: 게임 공식 홈페이지)

주요 전투 시스템 관련 정보도 공개됐다. 스트리트 파이터 6에서는 전투에 따라 쌓이는 드라이브 게이지를 소모해 여러 기술을 사용할 수 있다. 필살기 없이 적에게 강하게 반격할 수 있는 드라이브 임팩트, 공격을 자동으로 막아주는 드라이브 패리, 강화된 필살기이자 기존 EX 기술과 동일한 오버드라이브, 상대에게 돌진하는 대쉬기인 드라이브 러쉬, 가드 중 경직을 해제하고 반격할 수 있는 드라이브 리버설 등이 있다.

아울러 시합 전개에 맞춰 현장을 중계하고, 주요 상황에 대한 해설을 제공하는 실황 중계가 도입된다. 실황 중계는 캡콤 e스포츠 리그인 캡콤 프로 투어 중계진이 참여하며, 일본어와 영어 음성을 지원한다.

스트리트 파이터 6는 내년에 PC(스팀), PS4, PS5, Xbox 시리즈 X/S로 출시된다.

▲ 스트리트 파이터 6 실황 중계 영상 (영상출처; 캡콤아시아 공식 유튜브 채널)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스트리트 파이터 6 2023년 미정
플랫폼
PC, 비디오
장르
대전액션
제작사
캡콤
게임소개
스트리트 파이터 6는 전작 출시 후 6년 만에 공개된 시리즈 최신작이다. 시리즈를 대표하는 류와 전작 마지막 캐릭터로 출격했던 루크가 등장하며, 기존보다 현실적인 면모를 강조한 그래픽을 선보인다. 자세히
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게임잡지
2006년 8월호
2006년 7월호
2005년 8월호
2004년 10월호
2004년 4월호
게임일정
2022
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