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하드웨어

삼성전자, 세계 최초 4K·240Hz 게이밍 모니터 출시

/ 1
▲ 세계 최초 4K 해상도 240Hz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이 네오 G8' (사진출처: 삼성전자 공식 홈페이지)

삼성전자가 세계 최초로 4K 해상도와 240Hz 고주사율을 동시에 지원하는 커브드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이 네오 G8’을 27일 국내 시장에 출시한다.

오디세이 네오 G8은 32형 크기에 4K 해상도(3,840 x 2,160)와 1000R 곡률 커브드 디자인으로 오디세이 네오 G9과 동일하게 ‘퀀텀 미니 LED’를 적용했다. 특히 1ms(0.001초)의 빠른 응답속도와 240Hz의 높은 주사율을 갖춰 세계에서 가장 빠른 4K 해상도 게이밍 모니터로 평가받으며 세계 최대 가전 박람회 CES 2022에서 게이밍 부문 ‘최고혁신상’을 수상한 바 있다.

이 제품은 기존 LED 대비 40분의 1로 슬림해진 ‘퀀텀 미니 LED’를 광원으로 사용하고 삼성의 독자적인 화질 제어 기술인 ‘퀀텀 매트릭스’와 최대 밝기 2,000니트(nit)를 지원하는 ‘퀀텀 HDR 2000’을 탑재했다.

또 화면 밝기를 4,096단계(12비트)로 제어해 업계 최고 수준인 1,000,000:1 고정 명암비를 지원하고 로컬 디밍존을 통해 더욱 세밀하고 완벽한 블랙 디테일을 구현한다. 오디세이 네오 G8은 AMD 프리싱크 프리미엄 프로를 지원해 고사양 게임을 할 때 PC와 모니터 간 통신 문제로 화면이 끊기는 티어링 현상을 줄여준다.

2개의 HDMI 2.1 슬롯, 디스플레이포트 1.4, 화면의 색상을 자동으로 인식해 제품 후면 라이팅과 색상을 맞춰주는 ‘코어싱크', 게임 콘솔 등 IT 기기를 모니터와 연결하거나 전원을 켰을 때 자동으로 인식해 해당 기기의 화면으로 자동 전환해 주는 ‘오토 소스 스위치 플러스’ 등 게이밍 관련 편의 기능을 대거 탑재했다.

특히 글로벌 안전인증 전문기업인 UL로부터 패널 빛 반사를 방지하는 ‘눈부심 방지(Glare Free)검증을 받은 매트 디스플레이를 적용해 주변광에 대한 영향 없이 몰입감있는 게임 경험을 제공한다. 이 밖에도, 높낮이, 상하 각도, 좌우 회전, 화면 가로∙세로 전환, 벽걸이 지원 등 인체공학적 디자인을 적용했다.

삼성 오디세이 네오 G8 32형은 국내 출고가 기준 150만 원이며 27일부터 삼성닷컴과 온라인 마켓에서 구매할 수 있다.


▲ 오디세이 네오 G8 공식 홈페이지 (사진출처: 삼성전자 공식 홈페이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이재오 기자 기사 제보
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만평동산
2018~2020
2015~2017
2011~2014
2006~2010
게임일정
2022
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