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온라인, 비디오, 모바일

시동 걸었다, '카트라이더: 드리프트' 테스트 6일까지 진행

/ 1
▲ '카트라이더: 드리프트' 대표 이미지 (사진제공: 넥슨)

넥슨은 자사 신작 레이싱게임 카트라이더: 드리프트’의 ‘글로벌 레이싱 테스트’를 1일부터 6일까지 진행한다.

한국을 포함해 일본, 북미, 유럽 등 글로벌 전역을 대상으로 열리는 이번 테스트는 오픈 베타 형식으로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단, iOS는 선착순 1만 명 까지만 참여 가능하다.) 모바일 플랫폼(안드로이드, iOS)을 새롭게 확장 지원하면서 PC, 콘솔(PS4, Xbox One)에 걸쳐 디바이스 구분 없이 전세계 이용자들과 긴장감 넘치는 레이싱을 즐길 수 있다.

넥슨은 ‘카트라이더: 드리프트’ ‘글로벌 레이싱 테스트’를 통해 모바일 디바이스까지 포함한 풀 크로스 플레이 환경에서의 레이싱 경험을 집중적으로 검증하고 글로벌 출시 사전에 이용자 피드백을 받아 완성도를 끌어올리겠다는 목표다.

특히 이번 테스트에서는 자유롭게 대전 연습이 가능한 AI 모드 매칭과 카트의 성능을 향상시킬 수 있는 카트 업그레이드 시스템을 신규 콘텐츠로 선보였다. 주어진 미션에 따라 주행 스킬을 배울 수 있는 라이센스 시스템 또한 가장 고난도 등급인 L3을 새롭게 추가했다.

이외에도 본인의 플레이 기록 등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정보 페이지를 개설하고 업적 시스템을 추가하는 등 지난해 3차 CBT 대비 다양한 신규 콘텐츠를 도입했다.

넥슨은 이번 테스트를 기념해 오후 8시부터 10시까지 대전에 참여한 이들 중 매일 100명을 추첨해 문화상품권 1만원 권을 제공한다. 또한 해당 시간에 10번 이상 매칭에 참여한 이용자 중 추첨을 통해 2명에게는 아이패드와 갤럭시 탭을 선물한다.

또한 테스트 기간 동안 게임에 접속하거나 대전에 참여하는 등 주어진 미션을 수행하면 ‘택시기사 브로디’, ‘괴도 크리스’ 등의 캐릭터부터 ‘저스티스’ 등 카트 바디까지 풍성한 게임 아이템을 미리 체험해 볼 수 있다.

한편 ‘카트라이더: 드리프트’는 4K UHD 고해상도 그래픽으로 생동감 있는 주행 경험을 제공하는 차세대 레이싱 게임이다. 주행 실력을 겨루는 스피드 모드와 긴장감 넘치는 아이템 모드를 통해 짜릿한 레이싱을 즐길 수 있고, 나만의 스티커를 제작하고 부착하는 ‘리버리’ 기능으로 개성 있는 카트를 꾸밀 수도 있다.

‘카트라이더: 드리프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공식 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온라인, 비디오
장르
레이싱
제작사
넥슨
게임소개
카트라이더 드리프트는 카트라이더를 기반으로 한 캐주얼 레이싱 게임이다. PC, 콘솔 등 다양한 기기를 지원하며, 여러 기기 유저가 한데 모여 게임을 즐기는 크로스 플랫폼을 지원한다. 캐주얼한 게임성은 지키되, 개... 자세히
이재오 기자 기사 제보
만평동산
2018~2020
2015~2017
2011~2014
2006~2010
게임일정
2022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