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온라인, 모바일

육지와 바다에서 대격돌, 아키에이지 워 21일 개전 선포

/ 1
▲ 아키에이지 워가 3월 21일 출시된다 (사진출처: 아키에이지 워 온라인 쇼케이스 갈무리)

대규모 전쟁을 핵심으로 아키에이지 IP를 재구축한 MMIORPG 신작 아키에이지 워가 오는 21일 출시된다. 육지는 물론 바다에서 벌어지는 전쟁 콘텐츠, 빠른 템포와 여러 스킬을 연계하는 콤보로 호쾌함을 강조한 전투, 원작 세계관이 동대륙과 서대륙으로 나눠지기 전의 세계를 다루는 새로운 시나리오 등을 경험할 수 있다.

카키오게임즈와 엑스엘게임즈는 28일 진행된 아키에이지 워 온라인 쇼케이스를 진행했다. 쇼케이스에는 카카오게임즈 조계현 대표, 엑스엘게임즈 송재경 대표와 개발을 총괄하는 엑스엘게임즈 박영성 PD 등 주요 제작진이 출연해 출시 일정과 게임에 대한 자세한 내용을 직접 소개했다. 우선 앞서 밝힌대로 아키에이지 워는 오는 3월 21일 PC와 모바일로 출시되며, 2월 28일 정오부터 아키에이지 워 사전예약 공식 페이지를 통해 캐릭터명 사전 생성을 시작했다.

▲ 아키에이지 워 온라인 쇼케이스 (영상출처: 카카오게임즈 공식 유튜브 채널)

게임 핵심 콘텐츠는 지상과 바다에서 펼쳐지는 전쟁이다. 악마의 유물을 두고 몬스터 무리와 보스를 처치하는 CTF(깃발뺏기) 콘텐츠인 징조의 틈을 시작으로, 성을 두고 경합하는 공성전, 서버 내 여러 유저가 경합하는 렐름 던전, 서버 내는 물론 서버와 서버, 국가와 국가 간 전쟁으로 확대해 육상과 바다에서 격돌하는 렐름 공성전 등이 소개됐다. 징조의 틈에서 선보인 CTF 요소는 공성전 등 추후 열리는 전쟁 콘텐츠에 더 발전된 형태로 도입된다.

그 과정에서 아군과 힘을 합치고, 적을 집중적으로 공략하는 다양한 전략 요소를 활용할 수 있다. 우선 함선을 타고 격돌하는 함선전투에서는 어뢰를 쏴서 아군과 힘을 합쳐 적을 공략하거나, 반대로 어뢰를 대신 맞아주며 아군을 보호하는 플레이가 가능하다. 아울러 순간적인 이동속도 증가 기술로 위기에서 벗어나거나 적을 추격하는 것도 가능하다. 정석원 기획팀장은 “드넓은 바다에서 펼쳐지는 보스전과 전리품, 바다에서 획득할 수 있는 영웅 등급 장신구를 통해 바다에서만 이룰 수 있는 성장의 경험을 제공해드린다”라고 설명했다.




▲ 여러 세력이 격돌하는 전쟁이 핵심이다 (사진출처: 아키에이지 워 온라인 쇼케이스 갈무리)


▲ 지상과 바다에서 여러 세력이 격돌한다 (사진출처: 아키에이지 워 온라인 쇼케이스)

▲ 아키에이지 워 해상 콘텐츠 소개 영상 (영상출처: 카카오게임즈 공식 유튜브 채널)

아울러 캐릭터가 겹치지 않는 캐릭터 충돌이 적용되며, 특정 상태이상에 빠진 캐릭터에 더 높은 대미지를 입히는 보스를 캐릭터 충돌을 통해 역이용하는 등 여러 변수를 전투에 활용할 수 있다. 아울러 많은 유저가 격돌하는 만큼 1,000명이 한곳에 모여도 쾌적한 플레이가 가능하도록 최적화에 공을 들였다.

빠른 템포와 콤보로 호쾌한 강조한 전투 경험 전한다

아키에이지 워는 원작에 등장하는 서대륙과 동대륙이 서로 나눠지기 전을 다룬다. 구체적으로 원대륙이 소멸한 후 누이아 대륙에 이주한 각 종족이 겪는 세력 간 다툼을 배경으로 자신만의 정의를 위해 싸우는 영웅들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그 과정에서 플레이어는 누이아 대륙에서 나만의 세력을 규합하며 새로운 이야기를 써 내려갈 수 있으며, 적대세력이었던 종족와 함께 움직이거나 같은 종족끼리도 목적이 다르다면 경쟁할 수 있다. 게임 속 대륙은 로딩 없이 이동할 수 있는 심리스 월드로 구현되며, 다양한 기후와 특색을 지닌 여러 지역으로 구성된다.

▲ 아키에이지 워는 동대륙과 서대륙이 나뉘기 전 세력 간 알력다툼을 배경으로 이야기를 전개힌다 (사진출처: 아키에이지 워 온라인 쇼케이스 갈무리)



▲ 다양한 기후와 특색을 지닌 여러 지역이 등장하며 (사진출처: 아키에이지 워 온라인 쇼케이스 갈무리)

▲ 크라켄을 연상시키는 거대 보스와의 대결도 준비되어 있다 (사진출처: 아키에이지 워 온라인 쇼케이스 갈무리)

게임에 등장하는 종족은 엘프, 워본, 누이안, 하리하란, 드워프, 폐레다. 엑스엘게임즈 양종근 아트 디렉터는 “각 직업은 중세의 다양한 인종, 드워프의 재능, 워본의 힘, 엘프의 신비함에서 모티브를 얻었고 섬세하면서 뚜렷한 매력을 구현하는 데 심혈을 기울였다”라며 “각 종족은 특색을 살려 다양한 체형과 감정표현, 애니메이션을 갖는다. 캐릭터의 사실적인 질감과 자연스러운 피부, 헤어와 털 표현을 위해 많은 개발자들이 노력했고, 최초의 도서관 원정대인 열두 명의 신과 영웅도 만나볼 수 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서 선택한 종족에 따라 한손검, 양손검, 단검, 활, 지팡이 등 여러 무기를 선택할 수 있다. 제작진이 성장 체감을 높이기 위해 준비한 부분은 전투의 호쾌함을 살리는 것이다. 엑스엘게임즈 박성영 개발 총괄 PD는 “기존 MMORPG에서 존재하는 액티브, 패시브 스킬은 물론 스킬 간 혹은 동료와 연계할 수 있는 연쇄기술을 사용하거나 탈것에 부여된 스킬로 전투를 유리하게 가져갈 수 있다”라고 밝혔다. 연쇄기술은 누구나 사용하기 쉽도록 직관적으로 기획했으며, 공격 시 부위파괴, 몬스터 피부에 따라 각기 다른 피격 효과 등을 통해 전투 연출을 보강했다.






▲ 각 종족 특징을 살려 섬세하게 묘사하는 것을 중점에 뒀다 (사진출처: 아키에이지 워 온라인 쇼케이스 갈무리)

▲ 첫 도서관 원정대인 열두 명의 신과 영웅도 등장한다 (사진출처: 아키에이지 워 온라인 쇼케이스 갈무리)





▲ 종족에 따라 총 5가지 무기를 고를 수 있다 (사진출처: 아키에이지 워 온라인 쇼케이스 갈무리)

앞서 밝힌대로 아키에이지 워는 PC와 모바일에서 동시에 즐길 수 있는 크로스 플레이를 지원한다. 모바일에서도 완성도 높은 그래픽을 볼 수 있도록 구현했고, PC에서는 DLSS, FSR 등 업스케일링 기술을 도입해 깊이 있는 경험을 전달한다. 엑스엘게임즈 송재경 대표는 “심리스 오픈월드 속 아키에이지 워의 세계를 디바이스에 구애받지 않고 언제 어디서가 경험할 수 있다”라고 전했다.


▲ 기종에 관계 없이 완성도 높은 플레이 경험을 제공할 것을 약속했다 (사진출처: 아키에이지 워 온라인 쇼케이스 갈무리)

24시간 모니터링으로 운영 이슈에 기민하게 대응하겠다

마지막으로 출시 후 운영에 대한 이야기를 들어볼 수 있었다. 사업과 운영을 총괄하는 카카오게임즈 김상구 본부장은 총 세 가지를 강조했다. 우선 게임 내와 커뮤니티를 24시간 모니터링하고 이슈가 발생하면 최대한 빠르게 대응한다. 아울러 이슈에 대한 공지 역시 유저들의 알 권리를 최우선으로 삼아 발표할 것이라 덧붙였다.

두 번째는 게임 외에서도 중요 내용을 빠르게 확인할 수 있도록 편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기본적으로 원격 플레이를 지원하며, 캐릭터 피격이나 사망과 같은 게임 내 정보를 카카오톡 알림 서비스로 제공한다. 아울러 게임 밖에서도 웹페이지를 통해 아이템 시세 등을 조회할 수 있다. 마지막으로 유저들의 아이템 가치를 중심에 두고 업데이트 및 BM을 고민할 것을 약속했다.

▲ MMORPG 세계를 보호하는 것을 최우선으로 삼고 있다 (사진출처: 아키에이지 워 온라인 쇼케이스 갈무리)

▲ 게임 내 및 커뮤니티 24시간 모니터링을 통해 운영 이슈에 기민하게 대응한다 (사진출처: 아키에이지 워 온라인 쇼케이스)

▲ 아이템 가치를 중심에 둔 업데이트와 BM을 약속했다 (사진출처: 아키에이지 워 온라인 쇼케이스)

오는 3월 21일 출격하는 아키에이지 워가 오딘: 발할라 라이징에 이어 국내 MMORPG 시장을 뒤흔드는 대작 반열에 오를 수 있느냐가 관건으로 떠오른다. 카카오게임즈 조계현 대표는 “아키에이지 워는 원작 아키에이지의 깊이 있는 세계관과 캐릭터 설정을 기반으로 완성도를 높였고, 호쾌한 공격 속도와 타격감으로 전투의 매력을 느낄 수 있는 전쟁 중심 MMORPG다”라며 “최고의 그래픽과 기술력으로 구현한 오픈월드와 함께 공성전, 바다에서 펼쳐지는 해상전까지 아키에이지 워만의 다양한 콘텐츠로 수많은 유저가 함께 즐기고 경쟁할 수 있는 새로운 시대를 여는 최고의 MMORPG가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 카카오게임즈 조계현 대표는 지상과 해상에서 펼쳐지는 대규모 전쟁을 통해 새 시대를 여는 MMORPG를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사진출처: 아키에이지 워 온라인 쇼케이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아키에이지 워 2023년 3월 21일
플랫폼
온라인
장르
MMORPG
제작사
엑스엘게임즈
게임소개
아키에이지 워는 엑스엘게임즈가 개발 중인 MMORPG 신작이다. 서대륙을 배경으로 퀘스트를 수행하며 캐릭터를 육성하는 PC MMORPG이며, 유료재화로 이용자 간 거래가 가능한 거래소가 존재한다. 자세히
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게임잡지
2006년 8월호
2006년 7월호
2005년 8월호
2004년 10월호
2004년 4월호
게임일정
2024
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