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온라인

중국 '블소' 오픈 기념, ‘LOL’ 한정 스킨 무료 제공한다

/ 1


▲ 'LOL'과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하는 '블레이드앤소울'


28일, 중국 공개 서비스를 진행하는 ‘블레이드앤소울(이하 블소)’의 퍼블리셔 텐센트가 ‘리그오브레전드(이하 LOL)’와 ‘블소’의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한다.


이번 콜라보레이션은 현지 최고 기대작인 ‘블소’와 최고 인기 게임 ‘LOL’이 손을 잡은 것으로, 이벤트로 ‘블소’ 의상과 ‘LOL’ 한정 스킨 4종을 받을 수 있어 관심이 뜨겁다.


우선, ‘블소’는 이벤트 한정 의상 ‘흑호’를 제공한다. 또 염화 대성의 분노한 눈썹, 빛나는 염화대성의 인중 등 한정판 안면부 장식이 제공된다. ‘LOL’은 건족, 곤족, 진족, 린족을 형상화한 스킨 4종이 제공된다. 이외에도 콜라보레이션 기간 중 ‘블소’를 플레이하면 ‘LOL’의 이즈리얼, 아리, 리신, 리븐 등 인기 영웅 캐릭터 8종을 얻을 수 있다.


두 게임의 콜라보레이션은 ‘블소’에 대한 현지 기대감이 반영된 것으로 판단된다. 지난 10월 29일 진행한 ‘블소’의 정식 계정보류 테스트 참여자가 텐센트 게임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기 때문이다. 현재 중국 최고 인기 게임인 ‘LOL’의 개발사 라이엇게임즈 모회사이자 중국 서비스사인 텐센트가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블소’의 성공적인 런칭에 힘을 싣는 것이다.


한편, ‘블소’의 중국 공개 서비스는 총 서버 수 105대로 시작하게 된다. 지난 10월 29일부터 계정이 유지되는 계정보류테스트를 35개 서버로 진행한 바 있다. 중국 서비스 첫날 최대 47만 5천 명 정도가 ‘블소’를 플레이할 것으로 예상되지만, 이번콜라보레이션을 통해 이용자는 더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온라인
장르
MMORPG
제작사
엔씨소프트
게임소개
'블레이드앤소울'은 '아이온'에 이은 엔씨소프트의 신작 MMORPG로, 동양의 멋과 세계관을 녹여낸 무협 게임이다. 질주와 경공, 활강, 강화 등으로 극대화된 액션과 아트 디렉터 김형태가 창조한 매력적인 캐릭터를... 자세히
게임잡지
2005년 3월호
2005년 2월호
2004년 12월호
2004년 11월호
2004년 10월호
게임일정
2024
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