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비디오

한국MS, `Xbox360 인비테이셔널 2011` 성료


▲ 많은 유저들이 몰린 `콜 오브 듀티: 모던 워페어 3` 개발자 시연 현장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참관객들의 뜨거운 관심 속에 Xbox360 히트작 및 하반기 신작 라인업을 소개하며 `Xbox360 인비테이셔널 2011` 을 성황리에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10월 29일부터 30일까지 서울 잠실 아이스링크에서 진행된 `Xbox360 인비테이셔널 2011` 에는 약 8만 명의 참관객들이 찾아 인산인해를 이뤘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이번 `Xbox360 인비테이셔널 2011` 에서 두산의 프로 야구 선수 이종욱, 손시헌 선수를 초청해 뜨거운 관심 속에 개막식을 치렀으며, 양일 동안 Xbox360 게임 타이틀의 주인공들이 선보이는 코스프레 쇼, Xbox360 OX퀴즈왕 대회 등을 마련하여 소비자들이 직접 참여하고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행사를 진행했다.

게임 축제답게 게이머를 위한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되었다. 1천명 선착순으로 진행된 ‘콜 오브 듀티: 모던 워페어 3` 오프라인 사전 예약 판매 현장에는 500명의 팬들이 예약구매를 하여 관심을 끌었으며, 콜 오브 듀티 팬들을 위해 마련된 ‘콜 오브 듀티: 모던 워페어 3`의 개발자와의 만남의 자리에서는 개발자가 직접 게임 제작 히스토리를 들려주고 게임 데모 시연을 하여 많은 게이머들의 발길을 사로잡았다.

이외에도 국내 게이머 팀과 미국 팀이 펼치는 헤일로 리치 한미전 리벤지 매치, 헤일로의 세계챔피언 ‘월쉬(Walshy)’와의 게임대결이 진행되어 게이머들의 관심을 끌었다. 특히 천 만원의 상금이 걸려있던 헤일로 세계챔피언 월쉬와의 대결 1회전에서는 월쉬를 물리치는 이변이 발생하여 참관객들을 이목을 집중시키기도 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 IEB 사업부의 송진호 이사는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앞으로도 남녀노소 누구나 즐겁게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행사를 마련하여 국내 콘솔 게임 시장 확대에 기여하겠다.” 라며 “이번 Xbox360 인비테이셔널 2011을 통해 Xbox360에 대한 높은 관심을 확인한 만큼 이에 보답할 수 있는 컨텐츠와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앞으로도 많은 성원과 관심 부탁한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PC , 비디오 | PS3 , Xbox360
장르
FPS
제작사
인피니티워드
게임소개
'콜 오브 듀티: 모던 워페어 3'는 새로운 맵, 모드, 기능과 함께 한층 업그레이드 된 온라인 멀티플레이가 특징이다. 스트라이크 패키지와 무기 능력 시스템을 활용해 가장 강력한 멀티플레이어 경험을 즐길 수 있다... 자세히
이벤트
게임일정
2020
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