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온라인

햇수로 2년 만에, 블루홀 '테라' 중국 서비스 종료


▲ 블루홀 CI (사진제공: 블루홀)

블루홀은 16일, 자사 대표작 '테라'의 중국 서비스를 종료한다고 밝혔다. 햇수로 2년 만의 일이다.

'테라'는 2013년 7월 중국 게임사 쿤룬과 퍼블리싱 계약을 맺었으며 2014년 8월 중국에 출시됐다. 중국 서비스 종료에 대해 블루홀은 "쿤룬의 경우 주력 사업이 모바일로 이동했으며 이전에도 온라인게임보다는 상대적으로 웹게임과 모바일게임에 좀 더 많은 노하우를 지닌 업체로 평가됐다"라고 밝혔다.

이러한 점을 고려해 현지 서비스를 종료하게 되었으며 추후 중국에 다시 서비스를 재개할 방법을 고려 중이라는 것이 블루홀의 설명이다.

블루홀 엄우승 사업본부장은 "그 동안 '테라'를 사랑해 주신 중국 사용자 분들께 지속적인 서비스로 보답해 드리지 못해 아쉬움이 남는다"며 "테라가 전세계 2,500만명이 즐기는 글로벌 게임인 만큼 개선된 서비스로 중국 사용자 분들을 다시 찾아 뵐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블루홀은 모바일게임 추진 전략에 따라 자회사 피닉스게임즈의 사명을 ‘블루홀피닉스’로 변경했으며, 현재 MMORPG 신작 '프로젝트W' 외 10여 종을 개발 중이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테라 . 01. 01
플랫폼
온라인 , 비디오 | PS4 , Xbox One
장르
MMORPG
제작사
블루홀스튜디오
게임소개
논타겟팅 MMORPG '테라'는 '발키온' 연합과 '아르곤'과의 전쟁을 그린 게임이다. 언리얼 엔진 3를 기반으로 개발된 '테라'는 화려한 그래픽과 박진감 넘치는 액션을 특징으로 내세웠다. 휴먼과 케스타닉, 아만... 자세히
이벤트
게임일정
201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