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테마 > e스포츠

포스트시즌을 향해, 스타 2 프로리그 3라운드 마지막 주 예고

/ 2

▲ 삼성 갤럭시(상)과 CJ 엔투스(하) (사진제공: 한국e스포츠협회)

SK텔레콤 스타 2 프로리그 2016 시즌(이하 프로리그) 3라운드 마지막 주 경기가 오는 9일(토) 삼성 갤럭시와 CJ 엔투스의 경기로 시작한다.

삼성 갤럭시, CJ 엔투스, SK텔레콤 T1이 더블헤더를 치르고 일요일에는 세 경기가 예고된 만큼 마지막까지 치열한 순위쟁탈전이 진행될 예정이다.

먼저, 9일은 삼성 갤럭시와 CJ 엔투스의 경기로 시작한다. 포스트시즌 진출 가능성은 CJ가 약간 더 높지만, kt와 진에어를 제외한 모든 팀들이 3, 4위를 두고 경쟁 중이기 때문에 누구도 안심할 수 없다. 삼성은 최대 3승 2패(+2)까지 얻을 수 있으나, 승자승에서 SK텔레콤에 밀리기 때문에 어떻게든 CJ를 이기고 최선의 상황을 만들어야 한다.

양팀은 경기 맵에 최적화된 종족을 출전시키는 가운데, 노준규(삼성)이 오랜만에 게임2에 출전한다. 노준규가 뉴 게티스버그 맵에서 테란으로 처음 승리하는 모습을 보여줄 지 기대되는 상황이다. 아울러 다승 공동 1위 김준호가 단독 '다승왕' 타이틀을 얻을 절호의 기회를 맞았다. 에이스 결정전까지 생각한다면 김준호는 최대 네 경기까지 출전할 수 있으므로, 순위 경쟁 중인 조성주(진에어, 15승 1패)와 주성욱(kt, 14승 7패)를 따돌릴 수 있을지 관심사다.

이어지는 경기는 '3승 달성'을 위해 칼을 갈은 MVP 치킨마루와 SK텔레콤 T1이 맞붙는다. MVP가 승수 측면에서 유리하나 3:0으로 이기더라도 최대 득실차에서 -2밖에 얻지 못하므로 낙관적인 상황은 아니다. MVP는 최대한 승수와 득실차를 챙기고 다른 팀의 경기를 지켜봐야 한다. 반면, SK텔레콤은 지난주 승리하며 포스트시즌 진출의 불씨를 살렸으나 이번 주 더블헤더에서 무조건 2승을 거둬야 포스트시즌 진출을 바라볼 수 있다.

MVP는 승리를 위해 고병재, 김기용, 김동원 테란 3명을 첫 게임부터 연달아 배치했다. 이에 게임2, 3에서 각각 SK텔레콤 조중혁, 이신형과 테란 동족전이 성사되었다.

세 경기가 열리는 10일에는 kt 롤스터와 아프리카 프릭스의 대결이 예고되었다. 3라운드 내내 정규리그 선두권을 유지한 kt는 중국 상하이에서 열리는 결승에 직행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를 맞았다. kt가 이번 경기에서 3:0으로 승리한다면 진에어의 경기 결과와 상관없이 3라운드 정규시즌 1위를 확정 짓는다. 프로리그 포인트까지 고려한다면 이 경기 승리의 가치는 1승 이상이다.

아프리카 역시 승리가 간절하다. 여전히 순위가 혼란 속에 있는 만큼, 라운드 포스트시즌 진출 가능성은 남아 있다. 이에 양팀 모두 승리를 위해 최정예 선수로 라인업을 완성한 가운데, 주성욱(kt)이 '프로리그 100승' 달성에 다시 한 번 도전한다. 현재 14승 중인 주성욱은 다승 1위 타이틀 또한 노리고 있다.

이어지는 대결은 삼성 갤럭시와 진에어 그린윙스다. 전 경기 결과에 따라 경기 분위기는 사뭇 다르겠지만, 여전히 승리를 위한 두 팀의 집념이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kt가 전 경기에서 3:0으로 승리하지만 않는다면, 진에어도 3라운드 결승 직행을 노려볼 수 있다. 이에 대한 전략으로 조성주가 게임1 뉴 게티스버그 맵에서 승리를 노린다. 조성주는 다승 1위 또한 노리고 있기 때문에, 어떤 전략을 준비했을지 이목을 끈다.

대망의 3라운드 마지막 경기는 SK텔레콤 T1과 CJ 엔투스로 결정되었다. SK텔레콤과 CJ 모두 전날 경기를 치르는 탓에, 결과에 따라 마지막 경기 또한 영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SK텔레콤은 전날 라인업에서 조중혁 대신 어윤수를 출전시키고, CJ는 전날 필승 전략 카드를 그대로 유지한다. 각 팀 에이스 박령우와 김준호가 붙는 게임1과 이신형과 이재선이 동족전을 펼칠 게임4가 승패를 가를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9일 경기에서는 지난주 '프로리그 정규시즌 100승'을 달성한 김준호에 대한 시상식이 진행될 예정이다. SK텔레콤 스타 2 프로리그는 매주 토, 일 오후 6시 서울 서초구 서초동 넥슨 아레나에서 열린다. 또한 3라운드 결승은 오는 31일 인텔이 후원하고 ESL이 주최하는 IEM XI: 상하이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프로리그는 게임 채널 스포TV 게임즈(IPTV-KT Olleh TV 124번, SK B TV 262번, LG U+ 109번, 케이블-CJ헬로비전 122번, C&M 607번, 티브로드 129번)로 생중계된다. 인터넷에서는 eSportsTV(바로가기), 네이버 스포츠(바로가기), 유튜브(바로가기), 아주부TV(바로가기)에서 시청할 수 있다. 더불어 영어로 아주부TV(바로가기), 트위치TV(바로가기)를 통해 방송된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PC
장르
RTS
제작사
블리자드
게임소개
'스타크래프트 2' 3부작 중 세 번째 타이틀인 '스타크래프트 2: 공허의 유산'은 스타크래프트 2: 군단의 심장' 이후의 시나리오를 다룬다. '스타크래프트 2: 공허의 심장'은 제라툴과 프로토스의 이야기에 초점... 자세히
게임잡지
2002년 8월호
2002년 7월호
2002년 6월호
2002년 5월호
2002년 4월호
게임일정
2020
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