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테마 > e스포츠

박령우 VS 강민수, 스타 2 저그 원탑 가린다


▲ 스타 2 스타리그 2016 시즌 2 결승전 대표 이미지 (사진제공: 스포TV 게임즈)

스포TV 게임즈는 오는 11일 저녁 6시부터 서울 강서구 KBS 스포츠월드 제 2 체육관에서 '스타 2 스타리그 2016 시즌 2' 결승전을 진행한다.

결승전에는 스타리그 2016 시즌 1 승자조 결승에서 맞붙었던 박령우와 강민수가 출전한다. 여기에 블리자드 '스타 2 WCS' 체제 출범 후 첫 저그 대 저그 결승전이다. 이번 시즌 16명 중 단 2명뿐이었던 저그 선수들이 결승전까지 살아남은 것이다. 따라서 이번 결승전은 '저그 원탑'을 가릴 무대가 된다.

지난 시즌에 이어 다시 한번 왕좌에 도전하는 박령우는 WCS 출범 후 한국에서 처음으로 지난 시즌 우승자가 다음 시즌 결승에도 진출하는 새로운 기록을 세웠다. 여기에 박령우의 소속팀 SKT는 이번 시즌을 포함해 10시즌 동안 결승 진출자를 배출했으며, 지난 세 시즌 연속으로 우승을 차지한 바 있다. 이번에 박령우가 우승할 경우 SKT는 네 시즌 연속으로 우승자를 배출하게 된다.

반면 해외에서는 굉장한 활약을 보였지만 국내 대회와는 유독 인연이 없었던 강민수의 경우 국내 첫 결승 진출과 더불어 이번 시즌에서 우승할 경우 데뷔 이후 약 4년 만에 첫 국내 개인리그 우승 기록을 세우게 된다. 강민수가 소속된 삼성 갤럭시 팀 또한 4년 만에 결승 진출자가 탄생하는 것인 만큼 이번 결승전에 거는 기대감이 크다.

스타리그 2016 시즌 2는 eSportsTV(바로가기)와 네이버 e스포츠(바로가기), 유튜브(바로가기), 영문 중계는 트위치(바로가기), 유튜브(바로가기)를 통해 시청이 가능하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PC |
장르
RTS
제작사
블리자드
게임소개
'스타크래프트 2' 3부작 중 세 번째 타이틀인 '스타크래프트 2: 공허의 유산'은 스타크래프트 2: 군단의 심장' 이후의 시나리오를 다룬다. '스타크래프트 2: 공허의 심장'은 제라툴과 프로토스의 이야기에 초점... 자세히
이벤트
게임일정
201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