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온라인

더 강력해지는 캐릭터, 넥슨 '아스텔리아' 직업 진화 도입


▲ '아스텔리아' 대표 이미지 (사진제공: 넥슨)

넥슨은 4일, 바른손이앤에이 산하 스튜디오8이 개발한 PC MMORPG '아스텔리아' 첫 업데이트를 실시했다.

먼저, '루트라스 소굴', '붉은바위 협곡', '하쉬말 연구소' 등 1단계 전설 던전을 추가하고 직업 진화 시스템을 도입했다. 최고 레벨 달성 후 일정 경험치를 소모해 총 세 가지 직업으로 최대 다섯 단계까지 진화할 수 있다.

이와 함께 '이그나곤' 신규 아스텔을 선보였다. 워리어 직업군 가디언으로, '제노사이드', '포스엑서큐션', '패럴블레이드' 등 다양한 스킬을 사용한다. 오는 7일에는 세 진영이 맞붙는 대규모 전장 '아바론' 프리 시즌이 시작된다.

넥슨은 1월 31일까지 기존 유저가 발급한 초대 코드를 신규 유저가 입력하면 신규 유저 레벨이 오를 때마다 초대 받은 유저와 초대한 유저 모두에게 '아스텔 카드팩' 을 제공한다. 또한, 신규 유저에게는 40레벨대 영웅 등급 무기와 방어구를 제공한다.

또, 1월 17일까지 추첨을 통해 200만 길드 공헌도 달성 시 인당 '넥슨캐시 10만 원'을, 150만 길드 공헌도 달성 시 '넥슨캐시 5만 원', 100만 및 50만 달성 시 '넥슨캐시 3만 원'과 '넥슨캐시 1만 원'을 각각 지급한다.

'아스텔리아'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바로가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온라인 |
장르
MMORPG
제작사
바른손이앤에이
게임소개
'아스텔리아'는 별자리의 영혼을 콘셉트로 삼은 소환수 '진'과 이들과 교감할 수 있는 오라클이 대륙의 마지막 패권을 차지하기 위해 끊임없이 전투를 벌이는 집단 전략형 MMORPG다. 언리얼 엔진 3를 기반으로 개... 자세히
이벤트
게임일정
2019
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