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모바일

‘데스티니 차일드’, 라인게임즈에서 시프트업으로 이관한다

▲ '데스티니 차일드' 대표 이미지 (사진제공: 라인게임즈)

라인게임즈는 20일, 모바일게임 ‘데스티니 차일드’의 국내 및 글로벌 서비스를 시프트업으로 이관한다고 밝혔다.

‘데스티니 차일드’는 오는 10월21일부터 개발사인 시프트업에서 서비스할 예정이며, 이에 앞서 10월20일까지 게임 서비스 이관에 대한 안내가 진행될 예정이다.

라인게임즈에 따르면 이번 서비스 이관은 양사 합의에 따라 결정 됐으며, 실무 차원의 업무 협업을 통해 서비스 이관에 따른 유저들의 불편을 최소화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데스티니 차일드’는 라인게임즈와 시프트업이 공동으로 개발해 지난 2016년 10월 국내 출시에 이어 지난해부터 북미 및 동남아 등 글로벌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다.

‘데스티니 차일드’ 게임 정보 및 서비스 이관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공식 카페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이재오 기자 기사 제보
이벤트
게임일정
2020
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