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모바일

고전 동화 느낌 오픈월드 RPG 데빌북, 17일 테스트 시작

▲ 오픈월드 RPG 데빌북이 테스트를 시작했다 (사진제공: 엔젤게임즈)

엔젤게임즈와 스타터가 함께 개발한 '데빌북'이 17일부터 테스트를 한다.

데빌북은 연필로 그린 듯한 고전 동화 느낌의 2D 애니메이션이 특징인 오픈월드 RPG다. 판타지 세계를 모험하며 퀘스트를 수행해 나의 영웅을 성장시키고, 광장에서 유저들과 커뮤니티를 즐길 수 있다.

엔젤게임즈는 이번 테스트를 통해 게임 콘텐츠와 서버 안정성을 점검해 완성도를 끌어올려 연내 출시한다는 계획이다. 안드로이드 이용자라면 누구나 게임을 다운받아 즐길 수 있다.

게임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데빌북' 공식 카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이벤트
게임일정
2020
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