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집기사

[검은방] 수일배에게 묻다, '선을 넘는다'는 무슨 의미?

게임메카는 게이머들의 추억 속 깊이 자리잡고 있는 명작 게임에 대한 궁금증을 풀어보는 코너를 진행합니다. 첫 타자는 ‘수일배’ 진승호 디렉터의 데뷔작인 '밀실탈출: 검은방' 시리즈입니다.

이번에 이야기할 내용은 검은방 전 시리즈에서 자주 언급되는 ‘선을 넘는다’는 표현입니다. '선을 넘는다'라는 말에는 여러 가지 의미가 있죠. 영화 ‘기생충’에서도 ‘선 넘는다’라는 이야기가 나왔고, 인터넷상에서도 흔히 쓰입니다. 검은방 인물들이 쓰는 ‘선 넘는다’는 말 역시 각자의 의미를 담고 있습니다.

과연 검은방이라는 작품 내에서 ‘선을 넘는다’는 표현은 어떤 의미일지, ‘수일배’ 진승호 디렉터에게 물어보았습니다.

▲ '수일배' 진승호 디렉터 인터뷰가 포함된 검은방 영상입니다 (영상제작: 게임메카)










▲ 다음 편으로 찾아뵙겠습니다! (사진: 게임메카촬영)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허가희 기자 기사 제보
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게임잡지
2005년 3월호
2005년 2월호
2004년 12월호
2004년 11월호
2004년 10월호
게임일정
2021
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