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PC

스토커 시리즈 정신적 계승작 ‘체르노빌라이트’ 스팀 출시

/ 2
▲ '체르노빌라이트'가 드디어 정식 출시됐다 (사진출처: 게임 공식 스팀페이지)

스토커 시리즈의 뒤를 잇는 체르노빌 배경의 공포게임 '체르노빌라이트'가 드디어 정식 출시됐다.

폴란드 개발사 더 팜 51은 지난 28일, 자사 게임인 체르노빌라이트를 스팀에 정식 출시됐다. 체르노빌라이트는 체르노빌 원자력 발전소를 배경으로 한 1인칭 생존형 호러게임으로 2019년 10월에 앞서 해보기로 출시됐었다. 플레이어는 체르노빌 원자력 발전소에서 일하던 물리학자가 되어 사건 당시 실종된 연인을 찾아 33년 후인 2019년에 사건 현장에 다시 방문하게 된다. 악몽을 간직한 곳에서 연인의 실종과 관련된 음모와 진실을 마주하게 된다. 

게임의 분위기는 전반적으로 스토커 시리즈와 비슷하다. 초록색 방사능을 뒤집어쓴 채 몸 구석구석이 변이된 적들이 유령처럼 돌아다닌다. 플레이어는 체르노빌 내에 자신의 아지트를 건설해야 하며, 체르노빌 내의 생존자들을 동료로 모집할 수 있다. 이렇게 모집한 동료는 지역 탐사에 파견할 수 있으며, 플레이어 또한 여러 지역을 돌아다니며 정보를 수집해야 한다. RPG 요소가 있어 플레이어의 능력치를 자기 맘대로 조정할 수 있으며, 체력이 떨어졌을 시 주변의 재료를 조합해 음식을 만들어 먹어야 한다. 

체르노빌라이트는 스팀을 통해 즐길 수 있으며, 가격은 3만 1,500원이다. 한국어는 공식 지원하지 않는다.

▲ '체르노빌라이트' 공식 트레일러 (영상출처: 게임 공식 유튜브 채널)






▲ '체르노빌라이트' 공식 스크린샷 (사진출처: 게임 공식 스팀페이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체르노빌라이트 2019년 10월 16일
플랫폼
PC
장르
FPS, 액션, 어드벤쳐
제작사
더팜51
게임소개
'체르노빌라이트'는 1986년 구소련 우크라이나 지역에서 발생한 체르노빌 원자력 발전소 폭발 사고를 바탕으로 한 공포 게임이다. 플레이어는 체르노빌 원자력 발전소에서 일하던 물리학자가 되어 사건 당일 실종된 연인... 자세히
이재오 기자 기사 제보
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게임잡지
2000년 12월호
2000년 11월호
2000년 10월호
2000년 9월호 부록
2000년 9월호
게임일정
2021
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