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애플, 결국 인앱 외 결제수단 안내 금지조항 삭제

/ 1
▲ 애플 로고 (사진출처: 애플 공식 홈페이지)

애플이 구글에 이어 인앱결제 관련 조항을 일부 변경함으로써 외부 결제에 대한 제재를 살짝 풀었다. 지난 9월 있었던 국내 ‘구글 갑질 방지법(앱마켓 사업자의 인앱결제 강제 등을 방지하기 위한 전기통신사업법 일부개정법률안)’ 통과, 그리고 비슷한 시기에 미 오클랜드 연방법원이 애플의 인앱결제 조항을 경쟁에 반하는 행동이라 판결했던 것이 개정에 결정적인 역할을 한 것으로 풀이된다.

애플은 지난 22일, 자사 개발자 사이트를 통해 앱스토어 심사 지침을 일부 수정했음을 밝혔다. 개발자가 이용자 정보를 활용해 인앱결제를 제외한 다른 결제수단을 안내하는 것을 금지한 조항을 삭제한 것이다. 앱 내에서 수집한 이메일이나 전화번호 등 소통창구를 통해 외부 결제 시스템을 이용자에게 안내할 수 있는 편의성이 증가한 것이라 볼 수 있다.

단, 애플은 이와 관련해 ‘개인 데이터 공개 여부는 이용자가 직접 선택할 수 있어야 한다’는 지침을 추가했다. 혹시 모를 이용자 데이터 무단 접근 및 악용 행위를 방지하겠다는 내용이다. 전체적으로 이번 수정안은 독점 기업이라 평가받았던 애플이 조금씩 변화하고 있다는 긍정적 반응이 주를 이룬다.

하지만 일각에서는 반쪽짜리 개정안이라는 쓴소리도 나오고 있다. 외부 결제 안내 편의성은 증가시켰지만 아직 앱 내 외부 결제 자체는 허용되지 않았기 때문이다. 여전히 앱 스토어에 등록된 앱 내에서는 애플 자체 인앱결제 시스템을 사용해야만 하고, 다른 결제 시스템은 이용하지 못하도록 하고 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김경민 기자 기사 제보
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만평동산
2018~2020
2015~2017
2011~2014
2006~2010
게임일정
2021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