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뷰/리뷰 > 리뷰 > PC, 비디오

철권 8에 추가되는 '히트' 시스템, 독 될까? 득 될까?

/ 1
철권 8의 신규 시스템인 히트 (사진제공: 반다이남코 엔터테인먼트 코리아)
▲ 철권 8의 신규 시스템인 히트 (사진제공: 반다이남코 엔터테인먼트 코리아)

철권 8의 신규 요소인 히트 시스템은 철권 8의 '어그레시브'라는 콘셉트를 더욱 강화해 준다. 특정 공격으로 뭔가 강력한 모드를 발동시키고, 위력적인 공격에 더해 마구 따라가서 추가타를 넣고, 상대의 견제기를 무시하는 슈퍼 아머를 두르고, 일종의 가드 대미지까지 주는데다 상황에 맞춰 필살기까지 넣는다. 그야말로 히트 상태에서는 폭포처럼 공격을 퍼붓게 되는데, 기존보다 더욱 공격적인 플레이를 요구한다.

이에 대해 야스다 나오야 철권 프로젝트 마케팅&e스포츠 프로듀서는 "철권 8의 목표는 하는 사람과 보는 사람 모두에게 호쾌함과 손에 땀을 쥐는 짜릿함을 제공하는 것이다. 진화한 배틀 시스템과 카메라 워크가 이를 돕는다"라고 설명하며, "극단적으로는 한국 유저들에게서 상대가 어떻게 나올지를 보고 반격하는 카운터 스타일이 많았다는 생각인데, 이를 위해서는 상대 프레임보다 더 빠르게 움직여야 했다. 그러나 히트 시스템을 사용하면 이를 뛰어넘어 더 공격적이게 반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다만, 이러한 공격적인 플레이가 숙련자 손에 들어갈 경우 초보 유저와 차이를 더욱 벌리는 것이 아닌가 하는 걱정도 든다. 국내 미디어 시연 당시 기자는 히트 발동기를 시작으로 몇 번의 콤보를 때린 후 두어 번의 히트 대시까지 연달아 쓰며 상대를 벽에 몰았다. 철권 시리즈에 익숙치 않았던 상대 기자는 이를 당한 후 "에이 내가 할 수 있는 게 없네"라는 반응을 보였다. 기존 철권 시리즈도 공중에 한 번 뜨면 콤보를 전부 맞을 때까지 그저 지켜봐야 했지만, 히트 시스템으로 그 시간과 타이밍이 더욱 길어진 느낌이다. 더불어 상대 고수가 히트를 발동했을 때의 공포는 더욱 무시무시할 수밖에 없다.

초보 손에 들려도 무서운 무기는, 고수 손에 들리면 흉기가 될 수도 (사진제공: 반다이남코 엔터테인먼트 코리아)
▲ 초보 손에 들려도 무서운 무기는, 고수 손에 들리면 흉기가 될 수도 (사진제공: 반다이남코 엔터테인먼트 코리아)

또한 히트 시스템의 일부가 레이지 드라이브 등 일부를 흡수한 형태라고는 해도, 결론적으로 익혀야 할 시스템이 하나 더 늘어나는 셈이기에 초보 유저 입장에서는 안 그래도 배워야 하는 게 많은 철권 시리즈의 진입장벽을 한 단계 더 높여주는 요소로 작용할 수도 있다. 이에 제작진은 '오히려 히트 발동기 위주로 집중해 배우면 되기에 진입하기 쉬울 것'이라 설명했지만, 현장에 있던 초보 기자들의 분위기는 이와는 사뭇 달랐다. 잘 만들어진 것 같긴 하지만, 배우기에 엄두가 나지 않는 작품이라는 느낌을 준다는 것은 확실한 약점이다.

시연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도 이 부분에 대한 지적이 나왔다. 초보자에겐 확정 반격으로 공격할 기회조차 주어지지 않는 가혹함이 나오지 않을까 걱정된다는 말에 이케다 코헤이 디렉터는 "히트 시스템 자체가 심리적 기점을 알 수 있게 만들어주기 때문에, 자기보다 실력이 높은 상대라도 싸울 수 있다"라며 "극단적으로 말씀드리자면, 지금까지 초보자가 무릎에게 도전하는 것은 불가능했지만 히트 시스템을 쓰면 무릎에게도 어느 정도 이지선다를 걸 수 있다"라고 답했다.

실제로 상대가 히트 시스템을 사용해 맹공을 퍼붓더라도, 히트 시스템을 역이용하면 중간의 상대의 공격을 끊고 반격이나 역 이지선다가 가능하다. 결론적으로는 라운드 당 몇 차례씩 강제 이지선다를 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주는 시스템이라고도 볼 수 있는데, 제작진의 설명처럼 '초보가 무릎을 몇 방 정도 때리는' 광경도 볼 수 있을지 모르겠다. 다만, 화려해진 액션과 이어지는 히트 대시에서 오는 심리적 압박감을 이겨내고 게임에 익숙해져야만 가능한 풍경일 것이다. 그런 면에서 볼 때 생초보 유저들에게는 어떤 의미에서 더욱 부담감을 주는 시스템이 될 수도 있다.

레이지 시스템도 건재하다 (사진제공: 반다이남코 엔터테인먼트 코리아)
▲ 히트에 더해 레이지 시스템도 건재하다 (사진제공: 반다이남코 엔터테인먼트 코리아)

한편으로, 전술적인 변화를 크게 겪어야 하는 고수 유저들 사이에서는 히트 시스템 도입으로 인해 부담이 늘어날 것이라는 우려도 나오고 있다. 활용 여하에 따라 실력 우위를 뒤집을 수도 있는 기술이라는 것은, 약간의 실력 차이를 뒤집기 위해 안간힘을 쓰는 프로급 플레이어들에게 꽤나 민감한 요소다. 여기에 히트 게이지와 히트 에너지를 신경써야 한다는 것에 대한 호불호도 존재할 것으로 보인다. 물론 결국엔 게임이 나와 봐야 판가름 나겠지만, 현재로서는 신규 시스템에 대한 불안감도 상당하다.

야스다 프로듀서는 체험이 끝나고 진행된 인터뷰를 통해 "공간을 벌리고 이용하는 데 있어 기존 시리즈와 다르고, 공격을 이어나갈수록 유리해지는 점, 히트 당하더라도 심리전을 이어나갈 수 있다는 것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많은 피드백을 기대한다"라며, 적극적으로 피드백을 수용할 것임을 밝혔다.

철권 8은 31일 열리는 EVO 재팬을 통해 비공개 알파 테스트를 진행하며, 공식 출시 전까지 다방면으로 이용자 반응을 수집할 계획이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만평동산
2018~2020
2015~2017
2011~2014
2006~2010
게임일정
2023
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