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VR

VR·메타버스 게임 등, 국산 신기술콘텐츠 스톡홀름에 전시

/ 1
▲ 더 어울림 in 스톡홀름 포스터 (사진제공: 한국콘텐츠진흥원)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콘텐츠진흥원(이하 콘진원)이 주관하는 신기술융합콘텐츠 글로벌 페스티벌 더 어울림(Oulim)이 26일, 스웨덴 스톡홀름 한국문화원에서 개최된다.

더 어울림은 국산 콘텐츠 IP와 기술 간 융복합으로 구성된 콘텐츠 40여 종을 선보이는 소비자·기업 대상(B2C/B2B) 행사다. 스웨덴 스톡홀름을 시작으로 10월 영국 런던, 12월 일본 도쿄에서 연이어 열린다.

26일부터 10월 4일까지 열리는 더 어울림 in 스톡홀름은 지난 5월 개원한 스웨덴 한국문화원에서 신기술융합콘텐츠 36종을 선보인다. 주제는  ▲AI 저작도구 ▲AI 콘텐츠(디지털 휴먼) ▲미디어아트 ▲VR 콘텐츠 ▲메타버스 콘텐츠 ▲블록체인 콘텐츠(NFT)까지 6종이다.

이 중 게임은 컴투스로카의 VR 게임 '다크스워드', 에이스토리와 더 샌드박스 코리아의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IP 기반 메타버스 게임과 NFT 등이 있다. 콘진원은 글로벌 VR 기업 피코(PICO)로부터 VR 기기 8대를 지원받아 게임, 스포츠, 음악 등 VR 콘텐츠를 선보인다.

아울러 25일부터 사흘간 스웨덴 대표 액셀러레이터 기관인 에피센터에서 B2B 프로그램을 한다. 게임·패션·음악 등을 중심으로 워크샵, 비즈매칭, 네트워킹 등을 하며, ▲크리에이티브마인드 ▲에이아이바 ▲기어이 ▲컴투스로카 ▲라이터스컴퍼니 등이 참가한다. B2B 행사가 열리는 에피센터에는 구글, 아마존웹서비스, 스포티파이 등 글로벌 기업과 300여개 스타트업 관련 기업이 입주해있다.

콘진원 조현래 원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AI, VR, 메타버스 등 다양한 기술과 어우러진 미래형 콘텐츠 체험의 장을 만들겠다"라며, "국내 우수 콘텐츠 IP가 기술로 새롭게 구현되고, 전 세계에서 유통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게임잡지
2005년 3월호
2005년 2월호
2004년 12월호
2004년 11월호
2004년 10월호
게임일정
2024
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