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온라인

세계수를 지켜라, 와우: 용군단 ‘꿈의 수호자’ 업데이트 적용

/ 1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용군단 꿈의 수호자 (사진제공: 블리자드)
▲ 10.2 업데이트 꿈의 수호자 (사진제공: 블리자드)

블리자드는 9일,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용군단(World of Warcraft: Dragonflight)에 10.2 업데이트 ‘꿈의 수호자’를 적용했다고 밝혔다. 

이용자는 신규 지역 ‘에메랄드의 꿈’에서 신규 대장정 퀘스트를 수행하고, 주민들과 친분을 맺고, 공개 목표를 수행할 수 있다. 고대정령 스프루스크라운은 에메랄드의 꿈을 떠돌며 세계수 가꾸기에 나서며, 여러 단계로 이뤄진 새로운 ‘만개화’ 공개 이벤트를 통해 다양한 보상이 지급된다.

새로운 영예 진행도인 ‘꿈의 감독관’에서는 진행도를 올려 평판 보상과 활동을 해제할 수 있다. 특히 용 조련술도 업데이트되어 새로운 경주와 문양 수집, 능력, 꾸미기 요소, 신규 용 조련술 비룡인 요정용 이용이 가능하다. 이외에도 직업 조정 및 밸런스 업데이트, HUD/UI 업데이트, 수많은 신규 장비와 탈것, 애완동물을 만나볼 수 있다.

오는 16일 적용되는 3시즌에서는 새로운 공격대 ‘꿈의 희망 아미드랏실’을 통해 에메랄드의 꿈을 지키는 수호자와 피락의 최상위 부관 및 동맹, 끝으로 불타는 현신 본인으로 구성된 9명의 우두머리를 상대한다. 이전 시즌과 마찬가지로 공격대 찾기 첫 번째 지구와 일반, 영웅, 신화 난이도가 동시에 개방된다.

한편, 새로운 신화+ 던전들도 목록에 추가된다. 메가 던전 무한의 여명을 이루는 ‘갈라크론드의 몰락’과 ‘무르도즈노의 현신’ 두 구역이 신화+ 던전으로 추가되며, 과거 신화+ 시즌에서 선별된 ‘웨이크레스트 저택(격전의 아제로스)’, ‘아탈다자르(격전의 아제로스)’, ‘어둠심장 숲(군단)’, ‘검은 떼까마귀 요새(군단)’이 새로운 도전요소로 제공된다. 기존 던전인 ‘파도의 왕좌(대격변)’와 ‘상록숲(드레노어의 전쟁군주)’은 신화+ 던전으로 개편된다.



게임 이미지 (사진제공: 블리자드)
▲ 꿈의 수호자 이미지 (사진제공: 블리자드)

꿈의 수호자에 업데이트에 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온라인
장르
MMORPG
제작사
블리자드
게임소개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용군단'은 '어둠땅' 이후 출시되는 11번째 신규 확장팩이다. 신성한 일족의 땅이 다시 깨어나면서, 용들은 얼라이언스와 호드의 영웅들에게 표면 위로 부상하는 위협과 수수께끼에 대처하... 자세히
게임잡지
2006년 8월호
2006년 7월호
2005년 8월호
2004년 10월호
2004년 4월호
게임일정
2024
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