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콜 오브 듀티: 블랙 옵스 총괄, 넷이즈에 합류

/ 1
▲ 불렛팜 대표 이미지 (사진제공: 넷이즈게임즈)

넷이즈게임즈는 28일 트레이아크에서 콜 오브 듀티 시리즈 개발을 이끈 데이비드 본더하르(David Vonderhaar)를 영입해 신규 글로벌 스튜디오 불렛팜(Bulletfarm)을 설립한다고 밝혔다.

신생 스튜디오 본사는 미국 LA에 위치하며, 원격 근무로 운영된다. 데이비드 본더하르는 콜 오브 듀티 : 블랙 옵스 시리즈 등 세계적 인기를 얻은 8개 작품 개발을 지휘하며 다양한 수상 경력을 보유하고 있으며, 지난해까지 트레이아크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 활동했다.

데이비드 본더하르와 불렛팜은 현재 언리얼 엔진 5 기반으로, 오리지널 세계관을 바탕으로 한 협동 플레이 AAA급 신작 개발에 착수했다. 색다른 FPS 플레이와 함께 생동감 넘치는 멀티플레이 경험을 선사하는 것이 목표다.

신생 스튜디오에는 데이비드 본더하르와 함께 콜 오브 듀티 시리즈에서 합을 맞춘 베테랑 게임 디자이너 크리스 코웰(Chris Cowell)이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 합류했다. 불렛팜은 새로운 직군 채용을 열어두고, 인재 영입에 나설 계획이다.

불랫팜 스튜디오 데이비드 본더하르 대표는 "신생 스튜디오가 완전히 새롭고 색다른 작품을 창작할 수 있는 최고의 환경을 마련해줬다"며 "스튜디오의 시작은 이전의 게임 개발 경험에서 출발하지만 더 풍부한 액션과 직관적인 스토리텔링, 속도감 있는 개발, 다양한 캐릭터 등 숙원을 이뤄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서 그는 넷이즈와의 협업에 대해 "새로운 게임 콘셉트와 아이디어를 온전히 개발할 수 있도록 최고의 조력이 마련됐다"고 전했다.

넷이즈게임즈 사이먼 주(Simon Zhu) 해외 투자 및 파트너십 총괄 사장은 "불렛팜에 대한 전격적 지원을 통해 FPS 장르의 새로운 지평을 여는 것이 넷이즈게임즈의 사명"이라며 "데이비드의 축적된 경험과 풍부한 리더십이 그의 팬들과 새로운 이용자들에게 완전히 새로운 작품을 선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게임잡지
2000년 12월호
2000년 11월호
2000년 10월호
2000년 9월호 부록
2000년 9월호
게임일정
2024
04